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여자 골프 세계 랭킹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44 / 1,431건

  • 박인비 "고진영 퍼팅이 '핫'하다"

    박인비 "고진영 퍼팅이 '핫'하다" 유료

    ... 기자회견에는 50여명의 취재진이 몰려 한낮의 수은주 만큼이나 취재 열기가 후끈 달아올랐다. 미국여자프로골프협회(LPGA) 투어에서 활동 중인 '골프 여제' 박인비(31·KB금융)와 세계랭킹 1위 ... 결코 뒤쳐지지 않는다. 전체적으로 흠잡을 데 없는 경기를 하고 있다. 여러분이 또 다른 한국 여자골프의 역사를 보고 계신다고 생각한다"고 흐뭇한 미소로 말했다. 박인비의 이야기가 이어지고 ...
  • 레드베터 쓴소리 "리디아 고 부진은 부모의 간섭탓"

    레드베터 쓴소리 "리디아 고 부진은 부모의 간섭탓" 유료

    세계적인 골프 교습가인 데이비드 레드베터(67·영국)가 전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였던 뉴질랜드 동포 리디아 고(22)를 향해 또 쓴소리를 내뱉었다. 로이터통신은 7일(한국시간) 레드베터가 ... 브리티시여자오픈에서 각각 9오버파와 12오버파로 컷 탈락하는 부진을 보였다. 최근에 이어진 부진으로 현재 세계랭킹은 24위까지 밀려나 있는 상태다. 리디아 고의 부진에 레드베터는 또 핏대를 세웠다. 레드베터는 ...
  • LPGA 투어 다시 '링크스 코스'서 열린다

    LPGA 투어 다시 '링크스 코스'서 열린다 유료

    미국여자프로골프협회(LPGA) 투어가 링크스 코스로 돌아간다. 8일 오후(한국시간) 스코틀랜드 노스베리크의 르네상스클럽(파71)에서 개막하는 에버딘 스탠다드 인베스트먼트 스코티시여자오픈(총상금 ... 대회인 에버딘 스탠다드 인베스트먼트 스코티시오픈이 열렸던 코스이기도 하다. 이번 대회에는 세계랭킹 1위 고진영(24)과 2위 박성현(26)이 각각 한국 대회 출전과 휴식을 이유로 불참한다. ...
  • '금의환향' 고진영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 우승 도전"

    '금의환향' 고진영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 우승 도전" 유료

    AP=연합뉴스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24·하이트)이 금의환향했다. 고진영은 6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고진영은 지난 4월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ANA 인스퍼레이션과 ... 내린 에비앙 챔피언십 등 메이저 2승을 포함해 시즌 3승을 거뒀다.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으로 세계랭킹 1위 자리를 탈환한 고진영은 5일 막을 내린 시즌 마지막 메이저 브리티시여자오픈에서 3위를 ...
  • 세계 1위 고진영 vs 골프여제 박인비 제주서 '맞짱'

    세계 1위 고진영 vs 골프여제 박인비 제주서 '맞짱' 유료

    여자골프 세계 1위 고진영(위)과 '골프여제' 박인비가 9일 개막하는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에서 샷대결을 펼친다. [중앙포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 대회를 마치는 두 톱랭커가 곧장 제주에서 샷 대결을 펼친다. 여자 골프 세계 1위 고진영(24)과 LPGA 통산 19승 박인비(31)가 한여름 제주에서 한판 승부를 펼친다. 9일부터 사흘간 제주 ...
  • 세계 1위 고진영 vs 골프여제 박인비 제주서 '맞짱'

    세계 1위 고진영 vs 골프여제 박인비 제주서 '맞짱' 유료

    여자골프 세계 1위 고진영(위)과 '골프여제' 박인비가 9일 개막하는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에서 샷대결을 펼친다. [중앙포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 대회를 마치는 두 톱랭커가 곧장 제주에서 샷 대결을 펼친다. 여자 골프 세계 1위 고진영(24)과 LPGA 통산 19승 박인비(31)가 한여름 제주에서 한판 승부를 펼친다. 9일부터 사흘간 제주 ...
  • '에비앙의 퀸' 고진영, 세계 랭킹 1위 탈환

    '에비앙의 퀸' 고진영, 세계 랭킹 1위 탈환 유료

    '에비앙의 퀸' 고진영(24 ·하이트진로 )이 4주 만에 여자 골프 세계 랭킹 1위로 복귀했다. 30일 발표된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 따르면 고진영은 평점 8.93점을 기록, 8.50점의 박성현(26 ·솔레어 )을 제치고 랭킹 1위로 올라섰다. 7월 2일 발표된 세계 랭킹에서 박성현에게 1위 자리를 내준 뒤 4주 만에 랭킹 1위 복귀다. ...
  • 톰프슨 여권 찾느라…브리티시여자오픈서 38명 연습 경기 못 해

    톰프슨 여권 찾느라…브리티시여자오픈서 38명 연습 경기 못 해 유료

    ... 렉시 톰프슨(미국)은 종종 돌출 행동과 발언으로 구설에 오른다. 톰프슨은 지난주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네 번째 메이저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컷 통과 기준(2오버파)에 ... 많다'는 불만 섞인 글을 올렸다. 이내 자신의 글이 논란이 되자 바로 삭제했지만, 세계 랭킹 3위인 톱 랭커답지 못한 행동이라는 지적이 잇따랐다. 톰프슨은 한 주도 안 돼 다시 ...
  • 고진영 “스카이 다이버 태극기 퍼포먼스에 울컥”

    고진영 “스카이 다이버 태극기 퍼포먼스에 울컥” 유료

    ... 태극기를 전해주고 물러났다. 태극기를 받아든 고진영은 참았던 눈물을 흘렸다. 고진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네 번째 메이저 대회인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합계 15언더파로 우승했다. ... 시즌 상금 1위(198만3822 달러)로 올라섰다. 또 이달 초 박성현(26)에게 내줬던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의 자리도 4주 만에 되찾았다. 이날 우승으로 개인 타이틀 전 부문에서 1위로 ...
  •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 고진영, 세계 1위 태극기를 펄럭이'고'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 고진영, 세계 1위 태극기를 펄럭이'고' 유료

    ... 2승을 비롯해 시즌 3승을 거뒀다. ' 고진영 전성시대 ' 다. 고진영(24)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네 번째 메이저 대회인 에비앙 챔피언십(총상금 410만 달러)에서 ... 최종일에 2타를 잃고 공동 2위에 오른 데 만족해야 했다. 고진영-김효주와 동반 플레이한 세계 랭킹 1위 박성현(26)은 퍼트 난조로 무너졌다. 1번홀(파4)부터 어프로치샷 실수로 보기를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