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이선권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5 / 147건

  • [단독] "냉면이 목구멍 넘어가냐" 독설 날리던 이선권 교체설

    [단독] "냉면이 목구멍 넘어가냐" 독설 날리던 이선권 교체설 유료

    이선권. [뉴시스] 지난해 9월 방북한 기업인들에게 이른바 '냉면 목구멍' 발언을 한 이선권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위원장이 최근 교체됐다는 첩보가 입수돼 정부가 진위를 확인하고 있다. 이 위원장은 지난해 1월부터 남북 고위급회담 북측 수석대표를 맡아 왔다. 지난해 평양 정상회담 때 대통령 수행단으로 함께 올라간 기업인들에게 “냉면이 목구멍으로 넘어갑니까”라고 ...
  • [남정호의 시시각각] 새끼 미사일이라 괜찮다고?

    [남정호의 시시각각] 새끼 미사일이라 괜찮다고? 유료

    ... 아니다"고 그 중요성을 깎아내렸다. 북한의 위협을 어떻게든 덮으려는 의지가 가여울 정도다. 북한은 그간 개발해 온 핵무기와 미사일은 동족을 목표로 한 게 아니라고 강조해 왔다. 지난해 1월 이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은 남북회담에서 "모든 최첨단 전략무기는 철두철미 미국을 겨냥한 것"이라고 우겼다. 지난해까지 북한은 주로 장거리 미사일 개발에 힘썼던 탓에 이런 거짓에 혹한 남쪽 인사도 ...
  • “철도 연결공사 국제지지 중요”“남 눈치 보면 통일 실현 못해”

    “철도 연결공사 국제지지 중요”“남 눈치 보면 통일 실현 못해” 유료

    ... 현대화를 위해선 침목과 레일, 신호와 통신용 장비를 보내야 한다”며 “이들은 모두 제재 대상이라 국제사회, 특히 북한과 미국의 협상 결과에 따라 공사 속도가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선권 "남측 분들처럼 모자 벗자” =이날 착공식에서 남측 주요 내빈을 맞� 이날 착공식에서 남측 주요 내빈을 맞은 북측 인사는 이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장이다. 20여 분 진행된 남북 주빈 12명의 ...
  • [박보균 칼럼] 노무현을 어설프게 배운 비극

    [박보균 칼럼] 노무현을 어설프게 배운 비극 유료

    ... 착공식이 열렸다. 북한의 개성 판문역에서다. 북한 철길은 망가졌다. 실상은 일제 강점기보다 후퇴다. 일제 때 경의선은 시속 65㎞의 복선이다. 지금의 평양~개성은 시속 20㎞의 단선이다. 이선권 조평통위원장의 북한 대표단은 그 부끄러움을 감춘다. 북한 철길은 부활해야 한다. 그 염원의 조건은 명쾌하다. 여행 자유와 개방이다. 그것으로 경제성을 확보한다. 그 전제 없는 철도는 독재자의 ...
  • [중앙시평] 이선권 가벼운 입의 무거운 의미

    [중앙시평] 이선권 가벼운 입의 무거운 의미 유료

    김병연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 냉면과 상스러운 말을 섞어 쓴 이선권의 입은 가벼웠다. 그러나 북한 권력층의 속마음이 드러난 듯 이 말의 의미는 무겁게 다가온다. 당국자 회담이 아니므로 기선을 제압할 필요도 없는 손님, 미래에 중요한 투자자가 될 수도 있는 남한 기업가를 면박 줄 만큼 그의 자신감이 커졌음은 무엇을 의미할까. 원래 가볍고도 공격적인 입이 특기인 ...
  •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북한이 먼저다?' 이선권에 뿔난 국민 뒤서 김정은 챙기기 바쁜 정부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북한이 먼저다?' 이선권에 뿔난 국민 뒤서 김정은 챙기기 바쁜 정부 유료

    ... “해병대를 동원해 한라산에 헬기장을 만들겠다”고 언급한 건 서막에 불과할 것 같은 생각도 든다. 가장 심각한 문제는 감귤 대북 지원을 결정하고 실행에 옮긴 시점이다. 평양 정상회담 당시 이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장이 우리 경제·기업 인사들에게 “냉면에 목구멍에 넘어 가냐”는 핀잔을 준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국민 대북 여론은 들끓었다. 그런데 이 와중에 청와대 핵심 참모들은 제주 밀감밭에서 ...
  • 민주당서 넘어와 친정 공격 … 보수 아이콘 뜨는 이언주

    민주당서 넘어와 친정 공격 … 보수 아이콘 뜨는 이언주 유료

    이언주 의원이 지난 5일 자신의 유튜브에 올린 '목구멍 챌린지' 영상. 이선권 북한 조평통 위원장이 지난 9월 평양 정상회담 때 '냉면이 목구멍으로 넘어가느냐“는 말을 비판하는 퍼포먼스다. [유튜브 캡처] 2018년 하반기 국회에서 가장 뜬 스타 정치인을 꼽자면 이언주 바른미래당 의원을 빼놓을 수 없다. 그의 거침없는 소위 '사이다' 발언은 '팬덤'과 '안티'를 ...
  • [이정재의 시시각각] 평화를 경제와 싸움 붙이는 나라

    [이정재의 시시각각] 평화를 경제와 싸움 붙이는 나라 유료

    ... 아니다. 미국 재무부가 국내 은행들에 경고하고, 주한 미대사관은 5대 그룹에 대북사업 속도 조절을 주문했다. 그것도 한국 정부를 통하지 않고 직접 나섰다. 북한 서열 100위쯤 되는 이선권이 고작 냉면 한 그릇 먹여주면서 “냉면이 목구멍으로 넘어가느냐”며 한국 최고 기업인들을 겁박했다. 이쯤 되면 외국인 투자자도 안다. 북한으로 쏠리는 이 정부의 구심력이 한·미 동맹을 밀치는 원심력으로 ...
  • 김정은 “미국에 핵리스트 주는 건 공격 목표 리스트 주는 것”

    김정은 “미국에 핵리스트 주는 건 공격 목표 리스트 주는 것” 유료

    ... 햇빛에 좀 약해서 눈을 잘 뜨지 못한다”며 “선글라스를 국군의날에도 끼고, 현충일 행사 때도 이동할 때 꼈는데 이번에 오해를 받은 만큼 더 옷깃을 여미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북한 이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장의 '냉면 발언'도 도마 위에 올랐다. 정유섭 한국당 의원은 “(이 위원장의 발언은) 핵무기를 가진 자의 오만”이라며 “북한이 언제 핵무기를 휘두를지 모른다”고 말했다. ...
  • 임종석 “전교조·민주노총 더 이상 약자 아니다” 유료

    ... 관련기사 김정은 “미국에 핵리스트 주는 건 공격 목표 리스트 주는 것” 장하성 “위기란 표현 과하다” 김동연 “경제 좋아진다한 적 없다” 임 실장은 또 이날 국감에서 최근 논란이 된 이선권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장의 '냉면 발언'에 대해 “이 논란 속에 발견되는 우려는 이미 북 측에 충분히 전달됐다고 본다”며 “특정하지 못한 일이지만, 그런 일이 우려할 만한 수준이라면 이 문제가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