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이준 열사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6 / 53건

  • [그때 오늘] “힘없는 자는 늑대 떼 속의 양” 열강 외면 속에 이준 열사 순국

    [그때 오늘] “힘없는 자는 늑대 떼 속의 양” 열강 외면 속에 이준 열사 순국 유료

    1907년 7월 14일 네덜란드 헤이그에서 이준은 순국했다. “우리나라를 도와 달라. 일본인들이 우리를 짓밟고 있다.” 그가 남긴 마지막 말이었다. 고종이 제2회 만국평화회의에 이준·이상설·이위종(사진 왼쪽부터·국사편찬위원회 제공)을 밀파한 이유는 평화회의 앞 친서에 잘 나타난다. “강포한 이웃의 침략이 날로 심해져 외교권과 자주권을 빼앗기고 말았다. 짐과...
  • 이준 열사 순국이 항일 투쟁 불 지폈다

    이준 열사 순국이 항일 투쟁 불 지폈다 유료

    헤이그 특사 100주년 기념식이 14일 오전(현지시간) 네덜란드 헤이그의 이준 열사 기념관 인근 뉴케르크 교회에서 열렸다. 행사를 마친 뒤 주최 측 관련자와 현지 동포.학생들이 평화를 상징하는 비둘기 100마리를 날리고 있다. 앞줄 오른쪽은 이홍구 중앙일보 고문. [헤이그=김형수 기자] 14일은 대한제국 고종 황제의 밀명을 받고 제2차 만국평화회의에서 활...
  • [키워드로푸는역시] 14일은 이준 열사 서거 100주년 유료

    7월 14일은 지금으로부터 100년 전 제2회 만국평화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이상설.이위종 선생과 함께 네덜란드 헤이그로 간 이준 열사가 서거한 날이다. 그는 왜 먼 이국땅에서 쓸쓸히 생을 마감해야만 했을까?
  • 이준 열사 100주기 심포지엄

    이준 열사 100주기 심포지엄 유료

  • 이준 열사 순국 100주년 (下) 서울서 헤이그까지 여정 재구성

    이준 열사 순국 100주년 (下) 서울서 헤이그까지 여정 재구성 유료

    그래픽 크게보기 한국사를 빛낸 위인 가운데 이준 열사만큼 논란과 궁금증을 많이 남긴 인물도 드물다. 고종 황제와의 만남, 신임장을 받게 된 경위, 헤이그 호텔에서의 사인 등이 아직도 베일에 싸여 있다. 따라서 이준 열사를 둘러싼 많은 오해와 역사의 왜곡이 있어왔다. 이준 열사 순국, 헤이그 특사 100주년을 맞아 본지는 학계의 최근 연구성과를 토대로 당시...
  • 이준 열사 순국 100주년 (上) 헤이그서 내달 14일 기념식

    이준 열사 순국 100주년 (上) 헤이그서 내달 14일 기념식 유료

    1907년 7월 14일 이준 열사가 숨을 거뒀던 드종 호텔자리. 현재 이준 열사 기념관으로 쓰이고 있다.[헤이그=전진배 특파원] 1907년 6월 27일. 100년 전 이날은 이준.이상설.이위종 등 대한제국의 특사 세 분이 국제 외교 무대에 선 역사적인 날이다. 고종황제의 밀명을 받고 네덜란드 헤이그에 도착, 외교를 시작한 것이다. 이들은 그곳에서 조국의 ...
  • 이준 열사는

    이준 열사 유료

    이준(사진) 열사는 물장수로 유명한 함경남도 북청에서 1859년에 태어났다. 호는 일성(一醒). 유년기에 부모를 잃고 할아버지 밑에서 한학을 배우며 자랐다. 고향에서 27세에 늦깎이로 국가고시에 합격한 뒤 1894년 함흥에서 순릉참봉직을 맡아 첫 공직생활에 나선다. 이듬해 신설된 법관양성소를 졸업하고 한성재판소 검사보에 취임했다. 그러나 고위 공직자의 비행...
  • [알림] 이준 열사 100주기 심포지엄 7월 13일 헤이그서 열려

    [알림] 이준 열사 100주기 심포지엄 7월 13일 헤이그서 열려 유료

    이준 열사 순국 100주년과 헤이그 특사 파견 100주년을 기리는 다채로운 행사가 다음달 네덜란드 헤이그에서 열립니다. 이 열사의 뜨거운 숨결이 머물고 있는 역사의 현장에서 펼쳐질 이번 행사가 세계 속의 한민족 공동체 정신을 되새기고, 자라나는 2세들에게 민족 정기를 심어주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립니다. ◆행사 일정 ▶일시=7...
  • 100년 전 그날 이준 열사 만난다

    100년 전 그날 이준 열사 만난다 유료

    7월은 이준(얼굴) 열사가 순국한 지 100주년이 되는 달이다. 당시 그는 고종황제의 밀명을 받고 이상설.이위종 선생과 함께 네덜란드 헤이그로 갔다. 일본의 한반도 침략을 국제사회에 알리는 동시에 지원을 요청하기 위해서였다. 그러나 일본의 집요한 방해와 강대국들의 무관심으로 뜻을 이루지 못했다. 이 울분을 참지 못한 이준 선생은 현지에서 유명을 달리했다. ...
  • 이규진 국민중심당 대변인 이준 열사 기념사업본부장에 유료

    이준 열사 기념사업회(이사장 이연길)는 '이준 열사 서거 100주년 기념사업본부장'으로 이규진 국민중심당 대변인을 15일 위촉했다. 이 열사는 1907년 네덜란드 헤이그에서 열린 만국평화회의에서 을사늑약의 부당함을 알리고자 할복 자결한 애국지사다. 사업회 측은 이 열사 서거 100주년 기념관 건립을 비롯해 업적 연구와 장도 탐방 프로그램 등 12개 분야의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