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한센병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3 / 26건

  • [사설] “한센병”“사이코패스”“괴물”…증오 키우는 막말 정치 유료

    정치권의 험한 말들이 끝없이 상승작용을 일으키고 있다. 정치인들이 앞다퉈 자극적인 말로 지지층의 주목을 받으려는 경쟁을 벌이면서 나타난 현상이다. 이제는 '막말 배틀'이란 말까지 나올 정도다. 더는 한국 정치에 품위나 상생 같은 것을 기대해선 안 되는지 답답할 따름이다. 지난달 말 국회에서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안건) 충돌 사태와 함께 거칠어지기 시작한 ...
  • 한센병 환우들의 46년 친구 봉두완 “내가 더 행복”

    한센병 환우들의 46년 친구 봉두완 “내가 더 행복” 유료

    경기도 의왕시 오전동에는 36명의 한센인들이 살고 있는 작은 마을이 있다. 천주교의 대표적인 한센병 환자 시설인 성라자로 마을이다. 입구를 지나 100m쯤 언덕을 오르자 작은 성당이 나타났다. 한창 미사가 진행 중인 가운데 장발의 남성이 눈에 띄었다. 1970년대 '동양방송'(TBC) 앵커로 활약한 봉두완(81)씨였다. 지난 16일 봉두완씨가 경기 의왕시...
  • [채인택의 직격 인터뷰] “꿈꿨던 의사상 살아 있기에 주저 없이 한센병원을 택했다”

    [채인택의 직격 인터뷰] “꿈꿨던 의사상 살아 있기에 주저 없이 한센병원을 택했다” 유료

    전남 순천에서 여수로 이어지는 17번 국도를 달리다 여수공항 뒤로 가면 여수애양병원이 나타난다. 남도의 외진 곳에 위치했지만 정형외과와 피부과로 전국적으로 이름 있는 병원이다. 이 병원의 김인권(65) 명예원장이 최근 제4회 성천상 수상자로 결정됐다. JW중외그룹의 창업자인 고 성천 이기석 사장의 생명 존중 정신을 기려 음지에서 헌신적으로 활동하며 의료복지...
  • 한센병 환자 위해 헌신한 김인권 여수애양병원 명예원장

    한센병 환자 위해 헌신한 김인권 여수애양병원 명예원장 유료

    36년 전, 한센병 환자가 모여 있는 전남 고흥군 국립소록도병원에 스물아홉 살 청년이 공중보건의로 부임했다. 서울대 의대를 갓 마친 의사 김인권(65·사진)은 남들이 꺼리는 이곳 근무를 자원했다. 인턴 과정때 6개월간 소록도를 다녀간 경험이 바탕이 됐다고 했다. 그는 제대로 된 치료를 받지 못하는 한센병 환자들의 모습이 못내 마음에 걸렸다. 3년간의 공중...
  • [주목! 이 책] 텟짱, 한센병에 감사한 시인 外

    [주목! 이 책] 텟짱, 한센병에 감사한 시인 外 유료

    텟짱, 한센병에 감사한 시인 (권철 글·사진, 고성미 옮김, 눈빛, 168쪽, 1만5000원)=일본에서 활동하는 다큐멘터리 사진가 권철은 학생 시절인 1997년 한센인 요양소인 일본 쿠사쓰의 '낙천원'에서 한센병 시인 뎃짱(사쿠라이 데쓰오)을 만났다. 그와 오랜 기간 교유하며 찍은 사진을 글과 함께 묶었다. 웃음과 눈물, 그리고 열정으로 가득한 뎃짱의 삶...
  • 한센병 환자 자문, 달동네 연탄 배달 … 낮은 데로 내려가다

    한센병 환자 자문, 달동네 연탄 배달 … 낮은 데로 내려가다 유료

    법무법인 세종은 지난해 11월 29일 서울 중구 스테이트 타워 8층 세미나실에서 강신섭(연수원 13기·사진 가운데) 대표변호사를 비롯한 변호사와 직원 90여 명이 참여해 '사랑나눔 박스만들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 날 행사에 참여한 세종 변호사와 직원들은 소외된 이웃에게 전달할 방한용품 선물 상자를 만들었다. 법무법인 광장의 김남수 변호사는 매달 탈북 청...
  • 에이즈·한센병 … 차별과 낙인은 그만

    에이즈·한센병 … 차별과 낙인은 그만 유료

    손명세 “에이즈나 한센병 환자 등 약자에 대한 차별과 낙인, 이제는 그만둘 때가 됐습니다.” 19일 연세대에서 열린 제20회 유네스코 국제생명윤리위원회(IBC) 회의 조직위원장을 맡은 손명세(59) 연세대 보건대학원장의 말이다. 유엔 산하의 유일한 생명윤리 논의기구인 국제생명윤리위원회 회의가 한국에서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시아 국가에선 일본에 ...
  • 한센병 상처 씻은 팔순·구순 생일잔치

    한센병 상처 씻은 팔순·구순 생일잔치 유료

    앞줄 오른쪽부터 홍영화·강복순·노복남·이향우·고귀한씨, 뒷줄 오른쪽부터 라자로돕기회 봉두완 고문과 전재희 회장, 성 라자로 마을 조욱현 신부. [김경빈 기자] 고 육영수 여사는 1971년 마을에 목욕탕을 지어줬다. 오른쪽부터 당시 영애인 박근혜 대통령, 육 여사. [사진 성 라자로 마을] 21일 오전 경기도 의왕시의 성 라자로 마을. 나이 든 한센병 환...
  • [책과 지식] 스피나롱가 섬, 한센병, 그리고 가족사의 비밀

    [책과 지식] 스피나롱가 섬, 한센병, 그리고 가족사의 비밀 유료

    섬 빅토리아 히슬롭 지음 노만수 옮김, 문학세계사 576쪽, 1만5600원 섬은 고립의 세계다. 그 고립은 이중적이다. 섬의 고립감은 당장 쓸쓸함을 떠올리게 하지만, 반면 고립의 정서 때문에 어떤 신비감을 내뿜기도 한다. 영국 작가 빅토리아 히슬롭(53)의 장편 『섬』은 그런 복합의 세계다. 지리적으론 그리스의 작은 섬 스피나롱가를 일컫는다. 이곳은 ...
  • [그때 오늘] 한센병 환자 소록도 수용 … 죄도 없이 사실상 '무기수' 생활

    [그때 오늘] 한센병 환자 소록도 수용 … 죄도 없이 사실상 '무기수' 생활 유료

    1947년 소록도갱생원에서 열린 환자와 자녀들 간의 면회식. 혹시 자녀가 감염될까봐 환자들은 멀찍이 떨어져 바람을 마주 대하고 섰다. '미감아'란 '아직은 감염되지 않은 아이'란 뜻이니 '미망인'만큼이나 심한 말이다. 소록도 환자들은 갱생원 직원들 앞에 설 때 바람을 맞는 자리에 서는 습관을 들여야 했다. 한센병 환자에 대한 강제 영구 격리가 중단된 것은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