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행락찌꺼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4 / 40건

  • [이현장이문제] 쓰레기가 '정상 점령'

    [이현장이문제] 쓰레기가 '정상 점령' 유료

    ... 곳곳에 있는 바위틈에는 등산객이 버린 각종 쓰레기가 수북히 쌓여 있었다. 과일껍질.물병.음식물 찌꺼기 등 종류도 가지가지였다. 산 정상에는 노점상까지 진을 치고 있었다. 등산객들은 이곳에서 컵라면.물 ... 한개 값이 2000원이고 500원짜리 아이스크림과 물값은 1000원씩 받았다. 한 상인은 "행락철을 제외하곤 등산객이 적은 데다 상품 운반비 등을 감안해 비싸게 받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다. ...
  • [시민의 힘]양평군 부녀회 '사나사 계곡을 사랑하는 모임' 유료

    ... "수도권 2천만 주민의 식수원일 뿐 아니라 귀중한 천연 관광자원인 팔당호 상류 계곡과 야산이 행락객의 무분별한 쓰레기 투기로 오염돼 가는 안타까운 현실을 우리 손으로 고쳐보기로 했죠. " 한달에 ... 등산로 등 주변의 자연환경이 하루가 다르게 훼손되는 것에 놀랐다. 계곡과 산 중턱은 음식물 찌꺼기.빈병.깡통.라면봉지 등 온갖 쓰레기로 뒤덮였다. 부녀회원들은 환경정화에 의기투합해 본격적으로 ...
  • [열린마당]놀다간 자리에 쓰레기 아직도 그런 사람이 유료

    ... 비닐하우스를 걷어내고 막바지 모내기가 한창이었고 하천마다 때 이른 더위를 피해 온 가족단위의 행락객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었다. 우리도 비닐하우스 걷는 일을 도와주고 맑은 물이 흐르는 냇가로 ... 하는 것처럼 갖가지 쓰레기들이 숨겨져 있었다. 그뿐만 아니라 사람들이 놀다 간 자리에는 음식찌꺼기.깨진 병.비닐 봉투가 그대로 버려져 있었다. 마치 다시는 그 자리를 찾지 않을 각오로 내버려둔 ...
  • [사설]피서지 무질서 단속하라 유료

    올해는 조금 나아지려나 했던 피서철의 행락문화가 여전한 것으로 나타나 실망스럽다. 피서가 절정에 접어드는 요즘 전국의 행락지에서 벌어지고 있는 각종 무질서행위를 보노라면 우리의 시민의식이 고작 이 정도인가 하는 탄식을 금할 수 없다. 해수욕장과 계곡은 피서객들이 함부로 버린 음식찌꺼기와 쓰레기들로 어지럽고, 피서지 도로변과 마을 안길은 불법주차한 피서객들의 차량으로 통행이 어려울 정도다. ...
  • 본격 여름 휴가철 관광지 현장 점검 유료

    ... 극심한 교통체증과 주차난, 업자들의 바가지 상혼, 쓰레기와 악취…. 본격 피서철을 맞은 전국 행락지의 무질서 현장을 점검한다. ◇쓰레기 공해 = 22일 오후10시 강릉 경포대해수욕장 백사장. ... 울산시울주군상북면 석남사 일대 계곡. 바위 틈새와 숲속 구석구석에는 피서객들이 버리고 간 음식물찌꺼기등이 악취를 풍기며 나뒹굴고 있다. ◇불법취사 = 2만여명의 피서객이 몰린 19일 오후 충남공주시 ...
  • 행락지 무질서 몸살 - 때이른 더위에 산.계곡 쓰레기 천지 유료

    때이른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요즘 충북과 춘천근교 계곡및 유원지등이 행락객들의 무질서로 몸살을 앓고 있다. 15일 괴산군청천면 속리산국립공원내 화양동계곡은 1만여명의 행락객들이 몰려 ... 지나면 맥주.소주등의 빈병과 병조각들이 널려 시냇가에서 맨발로 다닐 수 없다.먹다버린 고기찌꺼기에서 악취가 풍기고 파리떼가 몰려들어 근처를 지나가기도 어려운 상태.논을 막아 만든 공터엔 밤새 ...
  • 공원내 봉투 판매소없어 自販機 설치라도 유료

    ... 소풍을 갔다.손자. 손녀등 대가족과 함께 음식을 싸가지고 가서 놀다가 집에 갈때쯤해서 음식물 찌꺼기등을 모아 비닐봉지에 담아 버리려고 보니 쓰레기는 규격봉투에 담아서 버리라는 안내문이 쓰여... 곳을 찾 았으나 이번에는 낱장씩은 팔지않고 한 묶음씩만 판다는 것이 아닌가. 여러지역의 많은 행락객들이 모여드는 공원에 쓰레기 봉투 파는곳이 없다는 점, 또 쓰레기 봉투를 한장씩은 팔지 않는다는 ...
  • 다도해 섬들 行樂쓰레기 몸살-대책없이 방치된 환경파괴현장 유료

    ... 유출된 침출수와 바다밑에 가라앉은 오물 퇴적물이 수중 산소를 감소시켜 적조현상을 일으키는 한 요인이 된다』고 지적했다. 다도해 해상국립공원 홍도분소 김용석(金容錫.50)소장은 『섬지역의 경우 먹고 남은 찌꺼기가 그대로 섬에 남을 수밖에 없기때문에 먹고 마시는 관광에서 벗어나 순수한 탐방문화가 정착돼야할 때』라고 말했다. 흑산도.보길도.거문도 =이해석.이승녕 기자
  • 일산호수공원 개장50일 현장점검 유료

    ... 고작이다.특히 이들 버스는 20~30분씩 지연운행되기 일쑤여서 시민들을 짜증나게 만들고 있다. ◇행락객 무질서=호수공원을 짜증공원으로 만드는데는 시민들도 한몫 하고 있다.일부 시민들은 출입이 금지된 ... 구워 식사를 겸한 속칭 「고스톱」판을 벌이고있다. 게다가 호수안에 비닐봉지나 과자부스러기.음식찌꺼기.빈병등을 던져버리기 일쑤다.그러나 31만여평에 이르는 공원청소를 담당하는 미화원은 18명에 ...
  • 山河를 뒤덮은 쓰레기 유료

    ... 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다.강과 바다에는 비닐.종이등이 여기저기떠다니고,산과 계곡 곳곳에는 음식물찌꺼기등 쓰레기 썩는 악취(惡臭)가 진동하고 있다. 이같은 현상은 행락인구가 늘어감에 따라 해가 갈수록 ... 해결책은 되기 힘들다.산림청,국립공원관리공단,시.도관계공무원을 모두 합쳐도 3천명정도인데 연간 행락객의 연인원은 3억5천만명에 이른다. 결국 근본해결책은 우리 국민의 법질서의식.환경보전의식.공중도덕의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