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호칭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34 / 333건

  • [브리핑] SK그룹, 임원 호칭 직책 중심으로 개편 유료

    SK그룹이 8월 1일부터 임원제도를 바꾼다. 부사장·전무·상무로 구분했던 임원 직급을 하나로 통합하는 게 핵심이다. 수평적 조직문화 정착을 위한 취지다. 혁신안에 따르면 SK그룹 임원 직급은 본부장·그룹장 등 직책 중심으로 바뀐다. 호칭 또한 직급이 아닌 직책을 사용한다. A 상무가 아닌 IT 담당 본부장으로 부르는 식이다.
  • [브리핑] SK그룹, 임원 호칭 직책 중심으로 개편 유료

    SK그룹이 8월 1일부터 임원제도를 바꾼다. 부사장·전무·상무로 구분했던 임원 직급을 하나로 통합하는 게 핵심이다. 수평적 조직문화 정착을 위한 취지다. 혁신안에 따르면 SK그룹 임원 직급은 본부장·그룹장 등 직책 중심으로 바뀐다. 호칭 또한 직급이 아닌 직책을 사용한다. A 상무가 아닌 IT 담당 본부장으로 부르는 식이다.
  • 시진핑 “트럼프는 친구” 호칭…새 반격카드도 꺼냈다

    시진핑 “트럼프는 친구” 호칭…새 반격카드도 꺼냈다 유료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7일(현지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국제경제포럼에서 참석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타스=연합뉴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지난 7일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을 공식 석상에선 처음으로 “친구”라 불렀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8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국제경제포럼에 참석한 시 주석이 미·중 관계를 설...
  • [단독] 도련님 대신 'OO씨'···성별 비대칭 호칭 바뀐다

    [단독] 도련님 대신 'OO씨'···성별 비대칭 호칭 바뀐다 유료

    결혼식 이미지 [pixabay] “저는 시동생에게 '아가씨'라고 부르는데, 남편은 우리 언니에게 '처형'이라 불러요. 정말 이상하지 않나요?” 지난해 결혼한 직장인 정모(29ㆍ여)씨는 가족 간의 호칭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정씨에겐 12살 아래인 시동생이 있다. 아직 고등학생이다. 정씨는 “결혼 전엔 저는 'OO야'라고 이름을 불렀고, 시동생은 제게 '...
  • [시가 있는 아침] 호칭

    [시가 있는 아침] 호칭 유료

    호칭 -서영식(1973~ ) 시아침 8/29 저기요 너는 나를 이렇게 불렀다 네 곁에서 나는 저-어-기 먼 풍경이 되다가 무관심이 되다가 우주만 한 배경이 되다가, 저기 까마득한 별이 되었다 저기, 너는 너는 나를 이렇게 멀리 보내두고 갔다 '저기요'는 애매하고 거리가 있는 호칭이다. 그 거리감에는 불안이 스며 있다. 곁에 있어도...
  • [취재일기] 탈북인들 “별난 호칭 사절합니다”

    [취재일기] 탈북인들 “별난 호칭 사절합니다” 유료

    하준호 사회2부 기자 '새꿈주민'. 서울시가 4월 20일부터 4주간 실시한 '북한이탈주민 대체명 공모'에서 최우수작으로 뽑힌 용어다. '새로운 꿈을 키우기 위해 탈북한 이들을 잘 상징한다'는 게 선정 이유였다. 그런데 서울시는 선정 결과를 온라인을 통해 조용히 공개했다. 공모 시작 때와 달리 언론에 알리지 않았다. 최우수작으로 선정되는 용어를 통일부에 ...
  • [임문영의 호모디지쿠스] 디지털 평원의 할매 논쟁, 서로에게 꽃이 되는 호칭이 필요해 유료

    최근 여성 커뮤니티 한 군데서 '할매' 논란이 벌어졌다. 나이 든 여성에게 “할매라는 표현 좀 그만해 달라”는 부탁의 글에 “할매요, 이젠 싫은 것도 받으소”라는 댓글이 바로 붙었다. “할매는 할머니의 방언”이라는 주장에서부터 “나이 관계없이 스마트한 할매면 괜찮다”는 논리도 있었다. “이왕이면 젊게 불러 달라”는 말도 눈길을 끌었다. “밥하는 아줌마”라...
  • [문유석 판사의 일상] 미스라는 호칭 속에도 숨어 있는 차별

    [문유석 판사의 일상] 미스라는 호칭 속에도 숨어 있는 차별 유료

    문유석 판사·『개인주의자 선언』 저자 디제이 디오씨(DJ DOC)의 26일 광화문 문화제 공연이 취소된 일이 화제다. 현 시국을 비판한 그들의 신곡 '수취인 분명' 가사 중 '미스 박' 등의 표현에 관해 일부 여성단체에서 문제를 제기했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해 과연 '미스'가 여성 혐오적 표현이냐는 논란이 있다. 공교롭게도 나는 '미스 함무라비'라는 소...
  • '핵심 당 중앙' 호칭 꿰찬 시진핑, 장기집권 걸림돌 제거

    '핵심 당 중앙' 호칭 꿰찬 시진핑, 장기집권 걸림돌 제거 유료

    바야흐로 정치의 계절이다. 사시사철 정치의 계절인 한국, 대통령 선거를 코앞에 둔 미국뿐 아니라 지금 베이징의 권부 중난하이(中南海)가 꼭 그렇다. 중국 지도부의 대폭 물갈이와 함께 시진핑(習近平) 2기 체제가 출범하는 제19차 공산당 당 대회가 꼭 1년 앞으로 다가왔기 때문이다. 올 초부터 중난하이에선 예사롭지 않은 일들이 일어났다. 시 주석과 리커창 ...
  • [글로벌 아이] '다마'로 바뀐 박근혜 대통령 호칭

    [글로벌 아이] '다마'로 바뀐 박근혜 대통령 호칭 유료

    예영준 베이징 총국장 얼마 전 한·중 관계를 주제로 상하이에서 열린 심포지엄에 토론자로 참가했다. 일반 방청객 없이 양국 학자·전문가들만 참가한 비공개 행사였던 까닭에 양국 현안에 관한 비교적 솔직한 토론이 오갔다. 목소리를 높여가며 논전을 벌인 현안은 단연 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 체계였다. 중국 측 좌장 격이었던 한 원로 학자로부터 이런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