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노박조코비치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20 / 192건

  • 나달 없는 프랑스 오픈, 조코비치 한풀이 할까

    나달 없는 프랑스 오픈, 조코비치 한풀이 할까 유료

    노박 조코비치가 29일 프랑스 오픈 3회전에서 알랴즈 베데네의 공격을 뒤돌아 선 자세로 막아내고 있다. 조코비치는 프랑스 오픈 첫 우승을 노린다. [파리 AP=뉴시스] 남자 테니스 ... 3회전에서 알랴즈 베데네(27·영국·66위)를 3-0(6-2 6-3 6-3)으로 꺾었다. 조코비치는 16강에서 로베르토 바우티스타 아굿(28·스페인·16위)과 8강 진출을 놓고 맞붙는다. 조코비치는 ...
  • 112위로 추락 정현 “다시 올라가면 더 단단해질 것”

    112위로 추락 정현 “다시 올라가면 더 단단해질 것” 유료

    ... 12승10패를 거둔 그의 랭킹은 51위까지 올랐다. 지난 1월 호주오픈 1회전에서 세계 1위 노박 조코비치(29·세르비아)에게 0-3으로 지긴 했어도 씩씩하게 맞서 주목을 받았다. 정현의 ... 잘하더라. 100위 안에 있는 선수들은 노련미와 정신력까지 잘 갖추고 있다. 진짜 최고는 조코비치였다. 그들을 직접 상대하면서 느낀 점을 흡수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최근 부진으로 스트레스를 ...
  • 조코비치, '프랑스 오픈의 저주' 벗어날 수 있을까

    조코비치, '프랑스 오픈의 저주' 벗어날 수 있을까 유료

    노박 조코비치(29·세르비아)가 '프랑스 오픈의 저주'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조코비치는 세계 랭킹 1위이자 메이저 대회(호주 오픈·프랑스 오픈·윔블던·US 오픈)에서 11번 우승을 차지한 현존하는 최고의 테니스 선수다. 하지만 단 하나의 오점, 메이저 대회 중 프랑스 오픈에서만 우승하지 못했다는 것이다. 그는 준우승만 3번했고 2년 연속 2위에 ...
  • 흙만 보면 흑흑, 작아지는 조코비치

    흙만 보면 흑흑, 작아지는 조코비치 유료

    조코비치 세계 남자 테니스는 노박 조코비치(29·세르비아) 세상이다. 조코비치는 지난해 7월부터 11개월 동안 세계랭킹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메이저 대회(호주오픈·프랑스 ... 오픈에선 번번이 우승 목전에서 물러났다. 준우승만 세 차례(2012년·2014년·2015년)다. 조코비치는 왜 프랑스 오픈에서만 우승하지 못했을까. 조코비치는 무결점 선수다. 균형잡인 체격(1m88㎝, ...
  • [다이제스트] 남자 테니스 세계 1위 조코비치, 통산 700승 外 유료

    남자 테니스 세계 1위 조코비치, 통산 700승 남자 테니스 세계 1위 노박 조코비치(29·세르비아)가 25일 열린 두바이 듀티프리 챔피언십 단식 2회전에서 마레크 자지리(32·튀니지)를 2-0(6-1 6-2)으로 누르고 개인 통산 700승을 거뒀다. 로저 페더러(스위스·1067승), 라파엘 나달(스페인·775승)에 이어 현역 세 번째다. 우진용, 스노보드 ...
  • [다이제스트] 조코비치, 호주오픈 테니스 6번째 우승컵 外

    [다이제스트] 조코비치, 호주오픈 테니스 6번째 우승컵 外 유료

    조코비치, 호주오픈 테니스 6번째 우승컵 남자 테니스 세계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29·세르비아)가 31일 열린 호주오픈 남자단식 결승에서 앤디 머리(29·영국·2위)를 3-0으로 꺾었다. 조코비치가 대회 최다우승 타이 기록(6회)을 세운 뒤 우승트로피를 들고 환하게 웃고 있다. 여자단식에서는 세계랭킹 6위 안젤리크 커버(28·독일)가 세리나 윌리엄스(35·미국·1위)를 ...
  • 조코비치, 페더러 꺾고 호주오픈 결승 진출

    조코비치, 페더러 꺾고 호주오픈 결승 진출 유료

    노박 조코비치 남자 테니스 세계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29·세르비아·사진)가 호주오픈 여섯번째 우승을 눈앞에 뒀다. 조코비치는 28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남자 단식 준결승에서 로저 페더러(35·스위스·3위)를 3-1(6-1, 6-2, 3-6, 6-3)로 이겼다. 조코비치가 이번 대회에서 우승하면 1967년 로이 에머슨(80·호주)이 세운 호주오픈 최다 우승(6회) 타이기록을 ...
  • 기적 없었지만…정현 “조코비치와 경기, 행복했다”

    기적 없었지만…정현 “조코비치와 경기, 행복했다” 유료

    정현(왼쪽)이 18일 호주오픈 1회전을 마친 뒤 세계 랭킹 1위 조코비치와 악수하고 있다. 정현은 “값진 경험을 얻었다”고 말했다. [멜버른 AP=뉴시스] 세트스코어는 0-1. 2세트에선 한 게임도 가져오지 못한 채 0-4로 밀리고 있었다. 상대는 세계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29·세르비아). 호주 멜버른 경기장의 기온은 섭씨 35도까지 올라갔다. 정현(20·상지대·세계 51위)의 ...
  • 정현아 …조코비치래

    정현아 …조코비치 유료

    한국 테니스의 대들보 정현(20·상지대)이 꿈에 그리던 우상 노박 조코비치(29·세르비아)와 맞대결한다. 남자프로테니스(ATP) 세계랭킹 51위 정현은 15일(한국시간)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시즌 첫 메이저대회 호주오픈 남자단식 대진 추첨 결과 1회전에서 세계랭킹 1위 조코비치를 만나게 됐다. 조코비치는 남자 테니스 최강자다. 지난해 4대 메이저대회 중 3개 대...
  • [현장에서] 도하는 아직 테니스의 여운이 …

    [현장에서] 도하는 아직 테니스의 여운이 … 유료

    ... 남자프로테니스 투어였고 세계적인 테니스 스타가 총출동했다. 특히 마지막 날에 열린 단식 결승전 때는 세계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29·세르비아)와 5위 라파엘 나달(30·스페인)의 빅매치가 성사돼 그 열기는 최고조에 달했다고 한다. 결과는 조코비치의 2-0 승리였다. [ 아직도 카타르 도하에는 테니스의 열풍이 가시지 않고 있다. ] 이 때문에 아직까지 도하에는 ...
이전페이지 현재페이지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