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공산당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2-1779 / 17,786건

  • [글로벌 아이] 한·중·일 보수의 반격

    [글로벌 아이] 한·중·일 보수의 반격 유료

    ... 정권은 이상주의를 구현하겠다며 고군분투하고 있다. 한국 현 정부는 이른바 적폐 청산을 멈출 줄 모른다. '신시대 중국 특색 사회주의'라는 수식어와 병기되는 '시진핑 사상'을 내세운 중국 공산당은 공산주의를 암시하는 '초심·사명' 선전에 여념이 없다. 일본에서는 우파 '일본회의'로 대표되는 급진 민족주의가 개헌을 노린다. 침묵하는 보수는 우려한다. 글로벌 아이 8/27 요즘 한·중·일에 ...
  • [앵커브리핑] '누가 존 웨인을 죽였는가' (“Who killed John Wayne?”) 유료

    ... 것이야말로 가장 바람직" - 미국원자력위원회 “Your best action is not to be worried about fallout.” -Atomic Energy Commission "공산당이 핵실험 공포를 조작했을 가능성" - 조지 마론 네바다주 상원의원 “It is not impossible to suppose that some of the 'scare' stories are Communist ...
  • [중앙시평] 미·중 무역전쟁과 '하쿠나 마타타'

    [중앙시평] 미·중 무역전쟁과 '하쿠나 마타타' 유료

    ... 비중은 15% 정도로 미국의 관세인상 충격을 감당하지 못할 정도는 아니다. 그러나 수출 부진에 투자율 하락, 생산성 향상 둔화, 분배 악화가 겹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중국은 2021년 공산당 창당 100주년, 2022년 차기 당대회까지는 경제성장률을 6%대에서 유지하려고 재정지출과 은행대출을 확대하고 있다. 그러나 기업과 지방정부의 부채가 많아 위기를 겪을 수 있다. 국...
  • [선데이 칼럼] '시민민족주의'가 답이다

    [선데이 칼럼] '시민민족주의'가 답이다 유료

    김환영 대기자/중앙콘텐트랩 이념의 역사에서 19세기와 20세기의 '유령'은 마르크스와 레닌의 『공산당 선언』(1848)으로 상징되는 공산주의였다. 국제사회에서 20, 21세기의 '망령'은 민족주의다. 민족주의는1930년대 대공황과 제2차 세계대전을 초래한 주범으로 지목됐다. 공산주의와 민족주의, 두 주의(主義·ism) 모두 설득력을 상실했다. 두 주의 때문에 ...
  • [선데이 칼럼] '시민민족주의'가 답이다

    [선데이 칼럼] '시민민족주의'가 답이다 유료

    김환영 대기자/중앙콘텐트랩 이념의 역사에서 19세기와 20세기의 '유령'은 마르크스와 레닌의 『공산당 선언』(1848)으로 상징되는 공산주의였다. 국제사회에서 20, 21세기의 '망령'은 민족주의다. 민족주의는1930년대 대공황과 제2차 세계대전을 초래한 주범으로 지목됐다. 공산주의와 민족주의, 두 주의(主義·ism) 모두 설득력을 상실했다. 두 주의 때문에 ...
  • 건들면 쫓겨난다…기업들 '홍콩 반중 시위'는 금기어

    건들면 쫓겨난다…기업들 '홍콩 반중 시위'는 금기어 유료

    ... 전날 시위에서 눈을 다친 여성의 사진을 보이며 항의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홍콩의 반(反)중국 시위가 격화되면서 중국에 진출한 외국계 기업들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중국 공산당이 정한 '하나의 중국' 원칙에 반하는 외국 자본이라는 인상을 줬다가는 중국 정부와 중국인 소비자들의 눈 밖에 나거나, 심할 경우 중국 시장에서 아예 쫓겨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지난 13일...
  • [박재현의 시선] 우격다짐식 정책은 반발을 부른다

    [박재현의 시선] 우격다짐식 정책은 반발을 부른다 유료

    ... 알 수 있는 애매모호한 표현으로 공무원을 옥죄고, 언론을 협박하고, 국민의 재산권을 함부로 다루려는 고위직들의 머릿속엔 헌법 7조에 규정된 '봉사자'라는 개념은 없어 보인다. 고위 공산당원의 한마디에 민간 부분이 일제히 머리를 숙이는 게 공산권 국가의 사회질서 유지법일 것이다. 자칭 촛불정부라는 사람들의 행정이 점차 강압적이고 폭압적으로 바뀌고 있다. 시중에 넘쳐나는 경제위기설을 ...
  • [한일 비전 포럼] 국내법과 국제법 인식차 좁혀 강제징용 충돌 해결하자

    [한일 비전 포럼] 국내법과 국제법 인식차 좁혀 강제징용 충돌 해결하자 유료

    ... 있나. 우경화된 일본 정치인들은 한국 강점을 인정하지 않고 있다. 이번에 사법부가 일제 식민 지배가 불법 강점이었다는 것에 대해 명확히 판결했다. 최근 초당적 방일단이 일본에 갔는데, 공산당만 빼고 여·야가 한목소리로 '65년 체제를 유지해야 한다. 개인에 대한 배상과 보상은 한국이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송기호 변호사 =이번 사안은 외� 이번 사안은 외교 문제는 행정부의 ...
  • 건들면 쫓겨난다…기업들 '홍콩 반중 시위'는 금기어

    건들면 쫓겨난다…기업들 '홍콩 반중 시위'는 금기어 유료

    ... 전날 시위에서 눈을 다친 여성의 사진을 보이며 항의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홍콩의 반(反)중국 시위가 격화되면서 중국에 진출한 외국계 기업들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중국 공산당이 정한 '하나의 중국' 원칙에 반하는 외국 자본이라는 인상을 줬다가는 중국 정부와 중국인 소비자들의 눈 밖에 나거나, 심할 경우 중국 시장에서 아예 쫓겨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지난 13일...
  • 중국군 선전 집결 “10분이면 홍콩 간다”

    중국군 선전 집결 “10분이면 홍콩 간다” 유료

    ... 중국인들에게 민주사회의 혼란 국면이 무엇인지를 보여주는 효과가 있다고 주장했다. 민족주의 정서를 자극해 화웨이(華爲) 사건 이후 중국인의 단결심을 고취하는 이점도 있다. 이런 가운데 중국 공산당 외교담당 정치국원인 양제츠(楊潔?)가 13일 전격적으로 미국을 방문해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미·중 관계 전반에 관해 의견을 나눈 것으로 확인되며 양국은 무역 분쟁은 물론 홍콩 사태를 놓고도 ...
이전페이지 없음 1 현재페이지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