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군사력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4-742 / 7,416건

  • 꼬인 한·일 관계 풀려야 북한에 효과적 대응도 가능

    꼬인 한·일 관계 풀려야 북한에 효과적 대응도 가능 유료

    ... 분야에서 특히 그렇다. 예를 들어 1994년 북·미 갈등으로 한반도에 군사적 위기가 닥쳤을 때 일본에선 컨틴전시 플랜(비상계획)이 가동됐다. 북한을 견제하기 위해 군용기 등 상당한 군사력이 일본에서 대기했다.” ▶신각수 =“최근 � “최근 한·일 관계는 1965년 수교 이후 가장 길고 어두운 터널 속에 갇혀 있다. 2012년 이후 7년간 계속 내리막길을 걸었다고 해도 ...
  • [서소문 포럼] 칼은 칼집에 있되 쓰는 법 잊지 말아야

    [서소문 포럼] 칼은 칼집에 있되 쓰는 법 잊지 말아야 유료

    ... 중요하다”고 했다. 문 대통령의 말처럼 칼은 함부로 뽑아서는 안 된다. 그러나 필요하면 꺼내 실력을 보여줘야 한다. 고수의 칼이 칼집에서 나올 수 있다는 걸 알기 때문에 상대도 조심한다. 군사력도 함부로 쓰진 않되 필요할 경우 사용할 준비가 돼 있어야 한다. “칼집 속에 있을 때가 가장 무섭다”는 말은 자칫 군에 “칼을 뽑아서는 안 된다”는 잘못된 메시지를 줄 수 있다. 브룩스 ...
  • 세계질서 유지 신물 난 미국, 한국서 한발 뺄 수도 있다

    세계질서 유지 신물 난 미국, 한국서 한발 뺄 수도 있다 유료

    ... 필요하다고 본다. 첫째 한국이 미국에 경제적 위협이 아니란 걸 확신시킬 필요가 있다. 교역에서 많은 걸 양보해야 한다는 걸 의미한다. 둘째 미국이 한국 내 기지를 이용, 동북아시아에서 군사력을 투사할 수 있도록 용인해야 한다. 일본 오키나와와 비슷한 딜을 해야 한다는 뜻이다. 미국과의 군사적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선 한·중 간 교역 관계는 희생할 의지가 있어야 하는데, 그러기엔 ...
  • 세계질서 유지 신물 난 미국, 한국서 한발 뺄 수도 있다

    세계질서 유지 신물 난 미국, 한국서 한발 뺄 수도 있다 유료

    ... 필요하다고 본다. 첫째 한국이 미국에 경제적 위협이 아니란 걸 확신시킬 필요가 있다. 교역에서 많은 걸 양보해야 한다는 걸 의미한다. 둘째 미국이 한국 내 기지를 이용, 동북아시아에서 군사력을 투사할 수 있도록 용인해야 한다. 일본 오키나와와 비슷한 딜을 해야 한다는 뜻이다. 미국과의 군사적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선 한·중 간 교역 관계는 희생할 의지가 있어야 하는데, 그러기엔 ...
  • '유령 전투기' 400대…스텔스 핫스팟 된 한반도

    '유령 전투기' 400대…스텔스 핫스팟 된 한반도 유료

    ... 동맹국이 아시아태평양 지역에 전개하는 F-35 스텔스 전투기가 200대를 넘어설 것이다.” 찰스 브라운 미국 태평양공군사령관이 19일 일본 지지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최근 중국의 급속한 군사력 증강은 국가 존속에 관련되는 위협”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한반도가 전 세계의 스텔스기 '핫스팟'으로 떠오르고 있다. 스텔스기 표면에는 레이더 전파를 흡수하는 물질을 바른다. 기체 형상도 전파가 ...
  • '유령 전투기' 400대…스텔스 핫스팟 된 한반도

    '유령 전투기' 400대…스텔스 핫스팟 된 한반도 유료

    ... 동맹국이 아시아태평양 지역에 전개하는 F-35 스텔스 전투기가 200대를 넘어설 것이다.” 찰스 브라운 미국 태평양공군사령관이 19일 일본 지지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최근 중국의 급속한 군사력 증강은 국가 존속에 관련되는 위협”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한반도가 전 세계의 스텔스기 '핫스팟'으로 떠오르고 있다. 스텔스기 표면에는 레이더 전파를 흡수하는 물질을 바른다. 기체 형상도 전파가 ...
  • [2050년의 경고] 미·중 사이서 등 터지는 한국, 항모 가진 일본에도 치인다

    [2050년의 경고] 미·중 사이서 등 터지는 한국, 항모 가진 일본에도 치인다 유료

    ... 항공모함과 스텔스 전투기 등 막강한 해군력을 동원해 동아시아 전역에서 태평양 진출을 꾀하는 중국과 맞서고 있습니다. 일본을 견제하기 위해 중국과 러시아는 군사적 협력을 강화합니다. 일본의 군사력 증강만큼 동아시아에서의 군사적 긴장은 고조됩니다. 특히, 일본의 군사 대국화는 동아시아 국가들에 과거 태평양 전쟁 때의 쓰라린 기억을 불러일으킵니다. 미·중 간 패권 다툼은 더욱 거칠어집니다. ...
  • [신각수의 한반도평화워치] 동아시아 평화, 한미동맹 중심의 다층 외교에 달렸다

    [신각수의 한반도평화워치] 동아시아 평화, 한미동맹 중심의 다층 외교에 달렸다 유료

    ... 사회경제적 문제가 중국의 성장 궤도 유지를 어렵게 할 것이다. 미국은 1870년대 초 영국 경제를 추월했지만, 패권을 넘겨받은 것은 2차 세계대전이 지나서였다.중국이 패권국이 되기엔 군사력·지리·동맹·무역·에너지·기술혁신·소프트웨어 등 다양한 측면에서 미국보다 불리한 여건이다. 따라서 미·중 경쟁의 주된 무대는 당분간 중국의 지리적 이점이 작동하는 동아시아가 될 것이다. ...
  • [시론] 남방을 생각하고, 눈 돌리며, 가야 할 시대다

    [시론] 남방을 생각하고, 눈 돌리며, 가야 할 시대다 유료

    ... 하다. 미국·중국·일본 등이 이 지역에서 전개하는 전방위적 외교전은 미국의 힘이 상대적으로 줄어들고 중국이 부상함에 따라 더 복잡한 양상을 띠어 갈 것이다. 한국은 강대국들보다 경제력·군사력 등에서 현저히 열세에 있어 그들처럼 아세안을 상대로 물량 공세적, 강압적 외교를 추진하기 어렵다. 그러나 무력이라는 하드 파워가 개입되지 않는 한·아세안 관계는 지속할 수 있고 우호적으로 발전할 ...
  • [임혁백의 퍼스펙티브] 미·중 패권 경쟁 때 한국은 미국 선택하는게 합리적

    [임혁백의 퍼스펙티브] 미·중 패권 경쟁 때 한국은 미국 선택하는게 합리적 유료

    ... 경쟁에서 승리할 수 없는 이유는 미국이 압도적인 우위를 견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하드파워에서 미국은 다른 경쟁국들의 국방비를 합한 것보다 많은 국방비를 쓰고 있다. 또 전 세계 오대양에 군사력을 투사할 수 있는 대양 해군을 보유하고 있는 유일한 국가다.많은 전문가가 2015년에 중국이 국내총생산(GDP) 기준으로 미국을 추월할 것이라고 예측한 것과는 달리, 현재까지 미국은 넉넉한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현재페이지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