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조문정국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4-19 / 182건

  • 한나라 “이제는 민생 정치” … 민주 “DJ 유지 받들어야”

    한나라 “이제는 민생 정치” … 민주 “DJ 유지 받들어야” 유료

    ... 남겨졌다. 한나라당 박희태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일상 정치로의 복귀를 촉구했다. “조문정국이 끝났으니 민생정국으로 전환돼야 한다”며 국회 정상화를 위한 여야 대표회담을 제안했다. 9월 ... '서민신용보증기금'을 설립하자는 안을 담은 입법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반면 민주당의 선택은 조문정국을 연장하자는 것이었다. 기간은 1주일. 당 회의에선 중앙당사에 노무현·김대중 두 전직 대통령의 ...
  • “9월 국회서 개헌 작업 착수”

    “9월 국회서 개헌 작업 착수” 유료

    ... 연설에서 “국민 통합을 위해 꼭 필요한 정치 개혁을 구호로 그치지 않도록 반드시 할 것”이라고 천명한 직후 나온 개헌론이다. 노무현 전 대통령에 이은 김대중 전 대통령의 서거로 두 차례 조문정국을 치른 정치권에 개헌이 최대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것이다. 안상수 한나라당 원내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 비공개회의 석상에서 “대통령이 오늘 라디오 연설에서 말한 국민 통합과 근원적 처방은 ...
  • [취재일기] “만나주셔서 감사” 북 조문특사단 머리 숙였는데 … 유료

    ... 찾기 어려울 만큼 파격이다. 김 비서 일행은 서울 방문 내내 청와대 면담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결국 김 비서는 DJ 조문에 이어 MB 면담을 마쳐 '특사'와 '조문단' 임무를 계획대로 수행했다.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정국의 복판을 차지했던 북한 조문단은 사흘간의 일정을 마치고 돌아갔다. 일부 보수단체의 반발 시위가 있었지만 불상사는 피했다. 21일 ...
  • 입장 바뀐 남북 … 북한, 하루 종일 청와대만 쳐다봐

    입장 바뀐 남북 … 북한, 하루 종일 청와대만 쳐다봐 유료

    ... 그랜드힐튼 호텔에 도착, 차에서 내리고 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이 대통령, 오늘 오전 北 조문단 15분 만난다 22일 고(故)김대중 전 대통령의 북한 특사조문단이 머물고 있는 서울 홍은동 ... 의식한 행보란 분석도 강하다. “다급한 건 북한” 판단 정부의 이 같은 자세의 배경에는 조문 정국을 통한 북한의 대남 공세가 남북관계의 전면적 전환이라기보다는 북미 직접 대화를 위한 여건을 ...
  • “이념·지역 갈등 끝내자” 통합·화해 목소리 커진다

    “이념·지역 갈등 끝내자” 통합·화해 목소리 커진다 유료

    ... 게양돼 있다. 행정안전부는 23일까지 전국 관공서와 학교·가정 등에 조기를 달도록 권장했다. [조문규 기자] “고인의 명복을 위해서라도 좌파니 우파니 이데올로기 싸움이나 지역감정 따위는 더 ... 무슨 여야가 있겠느냐”고 말했다. 이렇게 여야가 모처럼 형성한 '화해와 통합'의 공감대를 서거정국 이후에도 살려 가려면 정책의 각론에서도 접점을 만드는 노력이 반드시 이어져야 한다는 지적이 ...
  • 북, DJ 서거에 당비서·당부장급 보내 '극진한 예우' 유료

    ... 19일 오전 5시30분이다. 5월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때는 이틀 만에 조전을 냈었다. 조문단 파견도 노동당 중앙위 비서와 당 부장급으로 구성해 무게를 실었다. 당비서는 김정일 위원장의 ... “2000년 정상회담 때 상대역의 서거인 데다 김대중 정부의 햇볕정책을 선호했다는 점에서 조문단 파견이 이뤄진 것”이라며 “조문정국을 조성해 이명박 정부를 압박하려는 효과도 생각했을 것”이라고 ...
  • [노트북을 열며] '한풀이 부엉이'와 '지혜의 부엉이' 유료

    사흘 전 치러진 노무현 전 대통령의 49재로 조문정국은 일단락됐다. 그러나 민주당은 석 달 뒤 10월 재·보선에서 '노풍'이 되살아날 것이란 꿈에 부풀어 있다. 수도권 지역에 친노 인사를 내보내 4·29 부평을 재·보선의 승리를 재연하고, 한나라당 텃밭인 경남 양산에도 친노 명망가를 공천하면 이변이 연출될 수 있다는 얘기가 당내에 끊이지 않는다. 친노 세력의 ...
  • 민주당, 노 전 대통령 49재 놓고 내분 유료

    ... 타협하는 모습을 보이긴 어렵다는 것이다. 한나라당 역시 49재가 끝나기 전에 쟁점법안을 밀어붙이면 여론의 역풍을 맞을 수 있다는 공감대가 형성돼 있다. 민주당 강경파 내에선 49재를 계기로 조문정국 불씨를 되살려 쟁점법안 협상에 유리한 국면을 조성하자는 움직임도 나오고 있다. 정세균 대표도 8일 최고위원회의에서 “노 전 대통령을 죽음으로 내몬 건 정치보복임에 이의를 제기하는 국민이 ...
  • [문창극 칼럼] 거래로는 감동을 못 준다 유료

    ... 지지율이 높아졌다고 좋아하고 있다. 이제부터 이 정부는 좌우로부터 공격을 받지 않을 것인가? 정국은 조용해질 것인가? 이번 조문정국과 지난해 쇠고기정국을 처리하는 과정을 보면 닮은꼴이다. 폭력시위로 ... 잘못됐다는 것이 아니다. 그것이 필요하다면 중도정책이든 좌파정책이든 시행해야 한다. 문제는 정국의 고비고비마다 결정을 내리지 않고 나중에 가서 인기정책으로 덮어 가니까 좌든 우든 대통령을 ...
  • MB의 치국 상상력

    MB의 치국 상상력 유료

    ... 확인해 준다. 평등은 한국에서 위력적이다. 부자를 위한 정권이라는 딱지는 치명적이다. 민심 이반의 원천이다. MB의 친(親)서민 행보는 그런 이미지를 씻겠다는 것이다. 그것은 노무현 조문 정국의 교훈적 메시지다. MB는 친서민의 논리적 발판도 내놓았다. 중도강화론이다. 중도와 서민은 이제 MB의 국정 브랜드다. 그 브랜드를 내세워 국정 혼선을 돌파하려 한다. 우리 사회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현재페이지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