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마카오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6-25 / 246건

  • [기고] 송도, 마카오에서 배워라

    [기고] 송도, 마카오에서 배워라 유료

    이한구 (주)코텍 회장 2009년 4월 송도 신사옥으로 옮겼으니 이제 만 3년 지났다. 회사를 방문하는 외국 손님들 입에서는 감탄이 쏟아진다. 인천대교에서 보는 송도의 야경이 더 없이 빼어나다는 것이다. 그들은 방문할 때마다 새 빌딩이 솟아난 걸 보고 한국의 역동성에 놀라곤 한다. 2003년 말 경제자유구역(IFEZ) 지정 이후 9년이 되면서 '꿈은 이...
  • 강원랜드의 '마카오 형님' 그는 왜 늘 주머니에 손을

    강원랜드의 '마카오 형님' 그는 왜 늘 주머니에 손을 유료

    강원랜드 카지노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내국인의 출입을 허용한다. 석탄산업이 사양길로 접어들면서 쇠락한 폐광 지역의 경제를 살린다는 명목으로 2000년 문을 열었다. 스몰카지노에 이어 2003년 메인 카지노가 오픈하면서 인파와 돈이 몰렸다. 지난해까지 누적 기준으로 2149만 명이 찾았다. 게임에 빠져 재산을 탕진하는 사례가 속출했다. 공금 횡령 같은 내부 비...
  • [사진] '카지노 제왕' 아델슨, 마카오에 리조트 건설

    [사진] '카지노 제왕' 아델슨, 마카오에 리조트 건설 유료

    셸던 아델슨 라스베이거스샌즈 회장(가운데)은 세계의 '카지노 킹'으로 통한다. 그는 2009년 미국발 금융위기 직후 파산위기에 몰렸다. 막대한 돈을 빌려 마카오 등에 투자해서다. 요즘 그가 다시 기지개를 켜고 있다. 최근 그가 마카오에 네 번째 카지노 리조트를 개장했다. 그가 11일 새로 문을 연 카지노 리조트인 샌즈코타이센트럴(金沙城中心) 모형을 손으로 ...
  • [취재일기] 마카오의 김정남을 주시하는 까닭

    [취재일기] 마카오의 김정남을 주시하는 까닭 유료

    최형규 정치국제부문 기자 마카오에 거주하고 있는 김정일의 장남 김정남을 취재하다 보면 현지 교민이나 독자들로부터 꼭 이런 질문을 받는다. 이복 동생(김정은)에게 후계 자리 뺏기고 해외로 방랑하는, 그리고 쌀 한 톨에 목숨 거는 북한 인민엔 눈감고 사치를 향유하는 '참 나쁜 X'를 왜 자꾸 신문에 내느냐는 것이다. 이번 주 초 마카오에서도 같은 질문을 받...
  • 이원복의 '먼나라 이웃나라' 중국편 (107) 타이완·홍콩·마카오

    이원복의 '먼나라 이웃나라' 중국편 (107) 타이완·홍콩·마카오 유료

    이원복(64) 덕성여대 교수는 서울대 공대 건축학과를 졸업하고 1975년 독일 뮌스터 대학으로 유학가 디자인과 서양미술사를 전공했다. 62년 경기고 1학년 때 소년한국일보에 아르바이트로 연재를 시작하면서 만화계에 발을 들여놨다. '야망의 그라운드' '미니 바람 꽃구름''치티치티 뱅뱅''사랑의 학교' 등 그의 작품은 지금의 중장년층들에게 아직도 추억의 만화로...
  • 마카오 흔든 명품 K- POP, 글로벌 무대 가능성 봤다

    마카오 흔든 명품 K- POP, 글로벌 무대 가능성 봤다 유료

    28일 마카오에서 성대하게 진행된 '2010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 현장 모습. 아시아 14개국에 생방송됐다. '신한류' 열풍을 끌어가고 있는 한국 대중음악의 파워를 보여주었다. [엠넷 제공] 16세기 동양무역의 중심지이자 동서양 퓨전요리의 본산인 중국령 마카오. 한국 대중가요(K 팝)가 이곳을 발판으로 아시아 음악을 융합하고 세계로 뻗어나갈 것인가....
  • 마카오 사람들이 본 김정남의 사생활

    마카오 사람들이 본 김정남의 사생활 유료

    작지만 반짝거리며 살아 있는 눈. 가늘어지거나 때론 웃음기를 머금는다. 허풍 치듯 큰소리도 없다. 가라앉은 차분한 목소리. 살이 넉넉하고, 부드럽게 호감 가는 얼굴이다. 4일 오전 10시30분쯤 마카오 알티라호텔에서 만난 김정남에게 카리스마는 몰라도 '포스'가 느껴진다. 권력에서 밀려났지만 여전히 권력의 그늘에서 즐기는 여유. '잘나가는 재벌 2세'쯤 돼 ...
  • 김정은 혈통의 비밀, 마카오선 “고영희 아닌 김옥의 아들” 유료

    관련기사 “천안함? 나는 모릅니다 아버지 건강 좋습니다” -사시는 곳을 옮긴다는…. “전혀 그런 계획은 없는데요. 루머 같은데요.” -그러면 유럽의 한 나라로 간다는 게 전혀 사실이 아닌가요. “그 나라는 아시다시피 제가 과거에 여행을 했지 않습니까. 거기로 갈 이유가 없죠.” 그의 망명설 부인은 예상했던 반응이었다. 화제를 식사에 동행한 여성으...
  • [세계는 지금] 마카오 카지노업계 '돈벼락'

    [세계는 지금] 마카오 카지노업계 '돈벼락' 유료

    3년 만에 홍콩을 다시 찾은 김모(42)씨는 지난달 29일 마카오로 가기 위해 홍콩섬에서 페리선을 탔다. 김씨는 “마카오 카지노로 가는 관광객들 때문에 배 안은 콩나물 시루처럼 발 디딜 틈이 없었다”고 전했다. 그는 “페리나 카지노나 할 것 없이 온통 중국인 세상이었다”며 “서슴없이 돈을 쓰는 중국인들 덕분에 카지노마다 돈을 갈퀴로 긁어 모으듯 쓸어 담고 ...
  • [j Focus] 겁 없는 여기자 마카오를 가다

    [j Focus] 겁 없는 여기자 마카오를 가다 유료

    지난달 초 김정남을 만나기 위해 마카오에 갔다. 국내 언론이 한 번도 시도하지 않은, 김정남 인터뷰를 하기 위해서였다.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장남, 김정남 말이다. 시도를 감행한 단초는 두 가지였다. 석 달 전 김정남이 마카오의 한 바에서 우연히 만난 한국인들과 함께 술을 마셨다는 정부 당국자의 발언이 하나다. 한국인들이 아는 체하자 김정남 쪽에서 합석...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현재페이지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