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조문정국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6-19 / 182건

  • 나경원 “미디어법 처리, 반드시 할 것은 해야”

    나경원 “미디어법 처리, 반드시 할 것은 해야” 유료

    ... 시대에 맞춰 칸막이를 없애자는 것”이라며 “신문과 방송이 융합하는 새로운 발전과 토양을 만드는 것은 시대의 요구이며 독점적 여론 형성을 막는 견제장치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 의원은 “조문 정국 때문에 국민의 걱정이 큰 줄로 알고 있다”며 “6월 국회에서 해야 할 일이 산적한데도 야당이 이를 외면한 채 불씨를 이어가려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선승혜 기자
  • [사설] 지도층의 '요란한 결혼식'과 민심 불감증 유료

    ... 이런 문화는 서민에게 좌절감을 안기고 공동체의 연대 의식을 위협한다는 비판이 최근 들어 더욱 고조돼 왔다. 더군다나 지금은 '조문 정국' 속에서 집권 세력이 민심 수습에 고민해야 한다는 지적이 있는 상황이다. 노무현 전 대통령 조문 행렬에 동참했던 수백만 인파의 대부분은 서민이다. 이들은 노 전 대통령의 공과를 떠나 그에게서 뭔가 '서민적인' 것을 발견하고 ...
  • 이번에도 또 … 법 어긴 '입법자들'

    이번에도 또 … 법 어긴 '입법자들' 유료

    6월 국회가 열릴 기미가 안 보인다. 노무현 조문 정국의 여파 때문이다. 한나라당은 8일부터라도 국회가 가동되길 바란다. 국회 안에서 모든 걸 논의하자는 입장이다. 민주당 등 야당은 이명박 대통령의 사과 등 선결조건을 들어줘야 응할 수 있다고 못박는다. 그러는 사이 여야 모두가 또 한번 국회법을 위반했다. 국회법 제5조 2항은 '매 짝수월(8, 10, 12월은 ...
  • 조문정국서 벗어나 산 사람 일에 매달려야” 유료

    “하루빨리 조문 정국에서 벗어나 6월 국회에서 국민이 바라는 일을 처리해야 한다.”(이회창 총재) “한나라당은 내분 수습에 정신이 없고, 민주당은 착각 속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로 인한) 파장을 이용하려 해 국민이 힘들어한다.”(심대평 대표최고위원) 4일 서울 수유리 아카데미하우스에서 열린 자유선진당 의원연찬회에서는 조문 정국과 6월 국회, 남북 관계 등을 ...
  • 박희태 “새벽에 천둥 치더니 조용 … 세상사가 다 그렇다”

    박희태 “새벽에 천둥 치더니 조용 … 세상사가 다 그렇다” 유료

    ... 셈이다. 그의 측근들은 “박 대표가 스스로 명예롭고 당 화합도 위하는 길을 찾아 결단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그가 거취를 고심 중이란 얘기다. 하지만 상황이 단순치는 않다. 그로선 조문 정국을 혼자 책임지는 모양새가 탐탁지 않다. 다른 최고위원들과 함께 사퇴할 경우 조기 전당대회를 해야 하는데 친박 진영이 동의해 줄 리 만무다. 이재오 전 의원 또는 정몽준 최고위원의 부상을 ...
  • 떠난 노 전 대통령이 남은 정치인들의 주가를 흔들다

    떠난 노 전 대통령이 남은 정치인들의 주가를 흔들다 유료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로 조성된 조문 정국이 정치판을 흔들고 있다. 민주당은 기를 펴는 반면 청와대와 한나라당은 몸을 낮추고 있다. 각 당 지지율은 요동을 치고 있다. 판의 흔들림은 ... 외부 행보를 자제하고 있다. 하지만 그 주변선 바람이 인다. 4·29 재·보선 패배에 이은 조문정국으로 흔들리는 여권과 반비례해 이 전 의원과 가까운 인사들의 목소리에는 힘이 실린다. 한나라당은 ...
  • 한나라 쇄신특위, 지도부 사퇴 촉구 유료

    ... 포함한 지도부의 용퇴를 촉구하는 결론을 내렸다. 5월 29일 원조 소장파의 박희태 대표 사퇴 요구와 1일 당 쇄신특위와 초선의원 모임인 민본21의 조기 전당대회 개최론 제기로 이어진 조문정국의 당내 내전양상이 '지도부 책임론'으로 귀결된 것이다. 결국 쇄신특위의 요구를 수용해 전당대회로 갈지, 쇄신위 해체로 이어질지는 박희태 대표와 최고위원들의 결정에 맡겨졌다. 원희룡 위원장은 ...
  • [사설] 대통령에게 통합의 리더십이 요구된다 유료

    ... 구체적인 쇄신책도 거론되고 있다. 그러나 당지도부와 청와대는 “야당의 정부책임론을 인정해 정국 주도권을 잃을 수 있다”며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 국정 쇄신에 대한 요구는 노무현 ... 한나라당에 대한 오래된 불만이 상당 부분 기여한 것으로 봐야 한다. 시청 일대를 가득 메운 조문 인파, 7일장 내내 장사진을 친 조문 행렬은 현 정권에 대한 실망감이 다른 모습으로 표출된 ...
  • 민주당, 오로지 “노무현” 유료

    ... 답변을 내놔야 한다”며 “현실적으로 일정 협의와 연동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민주당이 조문 정국을 이어가려 애쓰는 데는 여론이 불리하지 않다는 판단이 깔려 있다. 장례가 진행 중이던 ... 책임이 있다'는 여론도 63.7%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박주선 최고위원은 “500만 명이 조문을 하고 지금도 추모 물결이 이어지는 상황에서 이 대통령의 사과와 책임자 문책은 국민 여론을 ...
  • “기획 편파수사 국정조사 추진하겠다” 유료

    노무현 전 대통령 영결식 이후 여야의 정국 주도권 다툼이 본격화되고 있다. 민주당은 정세균 대표의 기자회견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대여 공세에 들어갔다. 정 대표는 31일 노 전 대통령의 ... 하지 않았다. 하지만 일각에선 “노 전 대통령의 탈당을 압박했던 사람들이 상황이 바뀌었다고 조문 정치를 하는 것은 이율배반적이고 정략적인 행동”이란 비난이 나온다. ◆한나라당 사무총장에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현재페이지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