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KBO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6-845 / 8,449건

  • [IS 포커스] 공인구 반발계수 조정 나비효과…3할 타자 반토막

    [IS 포커스] 공인구 반발계수 조정 나비효과…3할 타자 반토막 유료

    올해 KBO리그는 수년째 지속된 타고투저 기조를 잡기 위해 공인구 반발계수를 낮췄다. 그 결과 최근 2년에 비해 3할 타자의 수가 큰 폭으로 줄어들었다. 특히 리그를 대표하는 홈런 타자들의 타율이 큰 폭으로 떨어졌다. 타격 후 아쉬워하는 롯데 이대호(왼쪽)와 두산 김재환의 모습. 사진=연합뉴스 제공 공인구 반발계수를 낮추니 홈런은 물론이고 타율까지 급락했다. ...
  • Romak tops KBO All-Star vote 유료

    Canadian slugger Jamie Romak has topped the All-Star voting in Korean baseball. Jamie Romak The KBO on Monday announced the starting lineups for the annual All-Star Game. And Romak, a third-year first ...
  • [IS 포커스] 공인구 반발계수 조정 나비효과…3할 타자 반토막

    [IS 포커스] 공인구 반발계수 조정 나비효과…3할 타자 반토막 유료

    올해 KBO리그는 수년째 지속된 타고투저 기조를 잡기 위해 공인구 반발계수를 낮췄다. 그 결과 최근 2년에 비해 3할 타자의 수가 큰 폭으로 줄어들었다. 특히 리그를 대표하는 홈런 타자들의 타율이 큰 폭으로 떨어졌다. 타격 후 아쉬워하는 롯데 이대호(왼쪽)와 두산 김재환의 모습. 사진=연합뉴스 제공 공인구 반발계수를 낮추니 홈런은 물론이고 타율까지 급락했다. ...
  • This year's rookie race is a pitching battle 유료

    ... the Samsung Lions and Jung Woo-young of the LG Twins throw a pitch during a game. [YONHAP, NEWS1] As the KBO nears the halfway point, the 2019 Rookie of the Year contenders appear have narrowed down to just two pitchers ...
  • 두산·키움·LG, 서울의 맹주는 누구인가

    두산·키움·LG, 서울의 맹주는 누구인가 유료

    ... 여전히 위력적이다. 팀 득점(488점), 타율(0.281), OPS(장타율+출루율·0.767) 모두 1위다. 키움 7~9번 타자의 경우 타율이 0.262로 10개 팀 중 가장 높다. KBO리그 전체 평균 타율(0.268)과 별 차이 없다. 타선 중간에 쉬어 갈 데가 없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선수층이 두터워 대타 성공률도 높다. 대타 타율이 0.273(55타수 15안타)로 역시 ...
  • 류현진 A+, 추신수 A, 최지만 B, 강정호·오승환 C

    류현진 A+, 추신수 A, 최지만 B, 강정호·오승환 C 유료

    ... 밀리고 있다. 강정호는 지난해 11월 피츠버그와 1년만 계약한 상황이라서 후반기에 반등하지 못할 경우 MLB에 더는 그의 자리가 없을 수도 있다. 오승환(37·콜로라도 로키스)은 시즌 전 KBO리그 복귀설이 흘러나올 때부터 심상치 않았다. 2016년 MLB 진출 이후 최악의 시즌을 보내고 있다. 21경기에 나와 18과 3분의 1이닝만 던졌고, 3승(1패)·3홀드를 기록했다. 평균자책점은 ...
  • '베스트12' 강백호 "참가가 도리, 회복 경과 보고 결정"

    '베스트12' 강백호 "참가가 도리, 회복 경과 보고 결정" 유료

    KT 강백호(20)가 데뷔 처음으로 올스타 베스트12에 선정된 소감을 전했다. KBO는 8일 오전 오는 20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리는 올스타전 '베스트12'에 선정된 선수들의 명단을 발표했다. 투표수는 팬 121만5445표, 선수단 343표이며, 각각 70대30 비율로 합산해 최종 점수를 집계했다. 강백호는 팬투표에서 50만6020표, 선수단 ...
  • 두산·키움·LG, 서울의 맹주는 누구인가

    두산·키움·LG, 서울의 맹주는 누구인가 유료

    ... 여전히 위력적이다. 팀 득점(488점), 타율(0.281), OPS(장타율+출루율·0.767) 모두 1위다. 키움 7~9번 타자의 경우 타율이 0.262로 10개 팀 중 가장 높다. KBO리그 전체 평균 타율(0.268)과 별 차이 없다. 타선 중간에 쉬어 갈 데가 없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선수층이 두터워 대타 성공률도 높다. 대타 타율이 0.273(55타수 15안타)로 역시 ...
  • 수비는 만점, 공격은 리그 최하위···두산의 정수빈 딜레마

    수비는 만점, 공격은 리그 최하위···두산의 정수빈 딜레마 유료

    ... 편이 아니어서 자칫 몸쪽 공에 대한 공포증이 생길 수 있어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하게 했다. 그러나 코칭스태프의 관리에도 타격감은 점점 떨어지고 있다. 지난달 28일 열린 2019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 두산 중견수 정수빈이 롯데 전준우의 플라이볼을 잡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김태형 감독의 고민은 정수빈을 무턱대고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할 수 없다는 ...
  • '400승' 김태형 감독이 다시 초심을 떠올린 이유

    '400승' 김태형 감독이 다시 초심을 떠올린 이유 유료

    ... 펼쳤다. 결국 마지막 공격 1사 이후 오재일이 SK 마무리 투수 하재훈을 상대로 끝내기홈런을 터트리면서 천신만고 끝에 두산의 승리와 김 감독의 400번째 승리가 확정됐다. 김 감독은 이로써 KBO 리그 역대 14번째, 통산 400승 사령탑으로 기록됐다. 2015년 79승, 2016년 93승, 2017년 82승, 2018년 93승 그리고 올해 53승을 차곡차곡 쌓아 올린 덕분이다. 또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현재페이지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