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배상판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7-48 / 477건

  • [판결 돋보기] 자동차 전용도로 사고 … 가드레일 설치 안 한 지자체도 배상 책임 유료

    장모씨는 2005년 11월 서울 올림픽대로 옆의 노들길을 따라 김포공항 쪽으로 승용차를 몰고 갔다. 운전 중 중앙분리대가 설치돼 있지 않은 여의2교 밑 지하차도 구간에서 중앙선을 침범해 반대편에서 오던 택시와 충돌했다. 보험회사는 운전자 장씨와 택시회사 등에 보험금 4320만원을 지급한 뒤 서울시에도 30%의 책임이 있다며 구상금 1290만원을 달라는 소송...
  • 회사 부실 숨기고 유상증자 … 투자자에 200억 배상 판결 유료

    부실을 숨기고 실시한 유상증자로 손해를 본 투자자들이 8년간의 송사 끝에 200억원을 배상받게 됐다. 대법원3부는 2000년 푸르덴셜투자증권(옛 현대투자신탁증권)이 실시한 유상증자 실권주를 취득했다 무상 소각돼 손해를 본 강모(58)씨 등 1483명이 푸르덴셜투자증권과 평가 업무를 담당한 삼일회계법인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피고들은 연대해 손해...
  • 용공 조작 '아람회 사건' 국가 184억원 배상 판결

    용공 조작 '아람회 사건' 국가 184억원 배상 판결 유료

    1980년 10월 27일 전국 사찰과 암자 5700여 곳에 합동수사본부 요원과 경찰 3만2000여 명이 들이닥쳤다. 신군부는 '불교계 정화'를 명분으로 내세워 1900여 명을 강제 연행해 고문과 가혹행위를 했다. 2007년 국방부 과거사진상규명위원회가 이 사건을 '국가권력 남용사건'으로 규정하면서 피해 보상의 길이 열렸다. 다음해 3월 '10·27 법난에 ...
  • '고대녀 비방' 주성영 위원 1심서 700만원 배상 판결 유료

    서울남부지법 민사1단독 이동욱 판사는 고려대생 김지윤(25·여)씨가 한나라당 주성영 의원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주 의원은 김씨에게 700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판사는 “주 의원이 지난해 6월 시사 프로그램에서 '고대녀'라고 불리는 김씨에 대해 '학교에서 제적당한 민주노동당 정치인'이라는 허위 사실을 ...
  • 확성기 틀고 승진시험 방해 철도노조에 피해 배상 판결 유료

    수원지법 민사3단독 임민성 판사는 노조원들이 승진시험을 방해해 출제비용 등의 손해를 입었다며 한국철도공사가 철도노조와 노조 전·현직 간부 12명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소송에서 “피고들은 원고에게 1636만원을 지급하라”고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고 6일 밝혔다. 임 판사는 판결문에서 “피고들이 시험장 앞에서 확성기로 노동가를 틀고 시험관리요원에게 폭력을 ...
  • [뉴스분석] '펀드 100% 배상' 판결 의미 유료

    운용사의 약정 위반이냐, 재량권 행사냐. '우리 2Star 파생상품 투자신탁 KW-8호' 관련 소송의 쟁점은 운용사가 주가연계증권(ELS) 발행사를 동의 없이 바꾼 게 과연 약정 위반이냐는 점이다. 이번에 재판부는 “투자자와 협의하지 않고 거래 상대를 리먼브러더스로 바꾼 것은 명백한 약정 위반”이라며 운용사와 수탁사의 100% 책임을 인정했다. 투자자들이 ...
  • “펀드 손실 100% 배상” 첫 판결 유료

    펀드에 가입했다 입은 손실에 대한 책임의 100%를 운용사 등 금융사에 묻는 판결이 처음으로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46부(부장 임범석)는 펀드에 가입해 투자금을 모두 날린 강모씨 등 투자자 214명이 낸 투자금 반환 청구소송에서 “펀드 운용사인 우리자산운용과 수탁사 하나은행은 전체 손해액인 61억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승소 판결했다고 23일 밝혔다....
  • 용산 전경버스 방화 1070만원 배상 판결 유료

    서울서부지법 민사5단독 황순교 판사는 용산 재개발구역 화재 사망 사건 현장에 세워 둔 전경버스에 불을 질러 전소시킨 최모(54)씨를 상대로 국가가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피고는 1070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고 6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의 방화로 전소된 버스의 교환 가격은 원고가 가입한 자동차보험 계약에서 인정한 피해...
  • 법원, '아람회' 관련자 37명에 184억 배상 판결 유료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13부는 1981년 반국가단체를 결성해 활동했다는 혐의(국가보안법 위반) 등으로 징역형을 선고받은 '아람회 사건' 연루자와 유가족 등 37명이 국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정부는 사건 연루자들에게 4000만~7억7000여만원 등 총 위자료 80억원과 이자를 지급하라”며 원고 승소 판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자를 감안하면 정...
  • [브리핑] 김포공항 소음 235억 배상 판결 유료

    서울남부지법 민사11부는 9일 서울 양천구 신월동과 경기도 부천시 고강동 등 김포국제공항 인근 주민 3만351명이 국가를 상대로 낸 356억원의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235억원을 배상하라”고 원고 일부 승소 판결을 했다. 재판부는 “항공기 소음으로 주민들이 재산 및 정신적 피해를 보고 있다”며 “다만 정부도 방음창 설치 등 피해를 줄이려고 노력한 점 등을...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현재페이지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