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인생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9-115 / 1,146건

  • [커버스토리] 누나, 코푸치노 마시고 멍비치 가요

    [커버스토리] 누나, 코푸치노 마시고 멍비치 가요 유료

    ... 즐겨 1박에 30만원 펫텔에 개밥 룸서비스도 등장 쉐이크쉑 버거 가서 강아지 비스켓 사고 애견 팝아트 초상화 그리기 등 취미도 함께 가족처럼 반려견 복지 위해 펫 신탁 들기도 내 인생 깊숙이 들어오다 김여진씨의 반려견 뚜아가 표선 해수욕장에서 제주 바람을 만끽하고 있는 모습. [사진 김여진] 김여진(28·프리랜서 작가)씨 부부는 지난 9월 '뚜아'와 함께 제주 여행을 ...
  • [이슈 클릭] 강남 엄마들은 왜 역술가 앞에 앉았나

    [이슈 클릭] 강남 엄마들은 왜 역술가 앞에 앉았나 유료

    ... 이유는 무엇일까. 명암을 두루 따져봤다. 명문대 박사 출신 30~40대 사주가 등장 명리학 데이터와 현대적 통계 접목하기도 “ 사주팔자는 예언 아니므로 참고만 해야” ━ 사주팔자, 인생 집적해놓은 '빅데이터' 강남에서 사주상담소를 운영하는 고훈(59)원장은 15년 경력의 역리학자다. 강북에서 사주상담소를 운영하던 고 원장은 자녀 상담을 해오는 강남 학부모가 점점 늘자 지난해 ...
  • [interview] 풍문으로 들었소, 루이비통도 탐냈소

    [interview] 풍문으로 들었소, 루이비통도 탐냈소 유료

    ... 찾아왔다. 두 명으로 시작한 조그만 수선집은 그 사이 직원 수십 명이 넘는 회사로 성장했다. 지금의 명동사를 만든 김동주(73) 회장과 기술부 수장인 오창수(61) 사장을 만나 명품 수선의 인생 얘기를 들었다. 명동 초입에 있는 명동사 본점 1층. 한쪽엔 구두, 다른 한쪽엔 가방·지갑 코너가 있다. 수선이 끝 난 물건은 검정색 쇼핑백에 담겨 주인을 기다린다. 올해 창립 40년을 ...
  • [interview] 풍문으로 들었소, 루이비통도 탐냈소

    [interview] 풍문으로 들었소, 루이비통도 탐냈소 유료

    ... 찾아왔다. 두 명으로 시작한 조그만 수선집은 그 사이 직원 수십 명이 넘는 회사로 성장했다. 지금의 명동사를 만든 김동주(73) 회장과 기술부 수장인 오창수(61) 사장을 만나 명품 수선의 인생 얘기를 들었다. 명동 초입에 있는 명동사 본점 1층. 한쪽엔 구두, 다른 한쪽엔 가방·지갑 코너가 있다. 수선이 끝 난 물건은 검정색 쇼핑백에 담겨 주인을 기다린다. 올해 창립 40년을 ...
  • [interview] 풍문으로 들었소, 루이비통도 탐냈소

    [interview] 풍문으로 들었소, 루이비통도 탐냈소 유료

    ... 찾아왔다. 두 명으로 시작한 조그만 수선집은 그 사이 직원 수십 명이 넘는 회사로 성장했다. 지금의 명동사를 만든 김동주(73) 회장과 기술부 수장인 오창수(61) 사장을 만나 명품 수선의 인생 얘기를 들었다. 명동 초입에 있는 명동사 본점 1층. 한쪽엔 구두, 다른 한쪽엔 가방·지갑 코너가 있다. 수선이 끝 난 물건은 검정색 쇼핑백에 담겨 주인을 기다린다. 올해 창립 40년을 ...
  • [interview] 풍문으로 들었소, 루이비통도 탐냈소

    [interview] 풍문으로 들었소, 루이비통도 탐냈소 유료

    ... 찾아왔다. 두 명으로 시작한 조그만 수선집은 그 사이 직원 수십 명이 넘는 회사로 성장했다. 지금의 명동사를 만든 김동주(73) 회장과 기술부 수장인 오창수(61) 사장을 만나 명품 수선의 인생 얘기를 들었다. 명동 초입에 있는 명동사 본점 1층. 한쪽엔 구두, 다른 한쪽엔 가방·지갑 코너가 있다. 수선이 끝 난 물건은 검정색 쇼핑백에 담겨 주인을 기다린다. 올해 창립 40년을 ...
  • [서천석의 내 마음속 몬스터] 아이를 바꿀 수 있다는 건 착각

    [서천석의 내 마음속 몬스터] 아이를 바꿀 수 있다는 건 착각 유료

    ... 작업을 도울 뿐 대신할 수 없다. 물론 아이가 만들어가는 작품이 부모의 눈에는 별 볼 일 없을지 모른다. 그렇게 부모가 자꾸 바라보면 아이도 스스로를 그렇게 생각할지 모른다. 하지만 인생이란 작품의 가치는 남이 함부로 매길 수는 없다. 좋은 작품은 다양하고, 그 다양성은 적어도 부모의 편견이나 상상력보다는 넓다. 그리고 정원 씨가 정말 해야 할 질문은 따로 있다. 내 인생이란 ...
  • [라이프] 호주 와인 혁신 이끄는 킴 슈로터 '펜폴즈' 와인메이커 쉬라즈를 넘어서다

    [라이프] 호주 와인 혁신 이끄는 킴 슈로터 '펜폴즈' 와인메이커 쉬라즈를 넘어서다 유료

    ... 관심이 있어도 너무 다양한 품종·산지·빈티지(생산연도) 때문에 스트레스 받는 사람이 적지 않다. “처음엔 그냥 즐기라고 말하고 싶다. 그리고 어느 정도 넓어지면 '교육'이 필요하다. 많이 알수록 비교하고 즐기는 재미가 있다. 다양성이 있다는 건 인생이 그만큼 더 다양하고 흥미진진하다는 것 아니겠는가.” 강혜란 기자 theother@joongang.co.kr
  • [서천석의 내 마음속 몬스터] 아이를 바꿀 수 있다는 건 착각

    [서천석의 내 마음속 몬스터] 아이를 바꿀 수 있다는 건 착각 유료

    ... 작업을 도울 뿐 대신할 수 없다. 물론 아이가 만들어가는 작품이 부모의 눈에는 별 볼 일 없을지 모른다. 그렇게 부모가 자꾸 바라보면 아이도 스스로를 그렇게 생각할지 모른다. 하지만 인생이란 작품의 가치는 남이 함부로 매길 수는 없다. 좋은 작품은 다양하고, 그 다양성은 적어도 부모의 편견이나 상상력보다는 넓다. 그리고 정원 씨가 정말 해야 할 질문은 따로 있다. 내 인생이란 ...
  • [라이프] 호주 와인 혁신 이끄는 킴 슈로터 '펜폴즈' 와인메이커 쉬라즈를 넘어서다

    [라이프] 호주 와인 혁신 이끄는 킴 슈로터 '펜폴즈' 와인메이커 쉬라즈를 넘어서다 유료

    ... 관심이 있어도 너무 다양한 품종·산지·빈티지(생산연도) 때문에 스트레스 받는 사람이 적지 않다. “처음엔 그냥 즐기라고 말하고 싶다. 그리고 어느 정도 넓어지면 '교육'이 필요하다. 많이 알수록 비교하고 즐기는 재미가 있다. 다양성이 있다는 건 인생이 그만큼 더 다양하고 흥미진진하다는 것 아니겠는가.” 강혜란 기자 theother@joongang.co.kr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8 현재페이지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