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남자

뉴스 검색 결과

J팟

|

#J팟

#번역기도 모르는 진짜 영어

중앙일보 기자들의 팟캐스트 공간

중앙일보

전체

  • LPGA 첫 매치 대회 치른 선수들, 이구동성 "재미있어요"

    LPGA 첫 매치 대회 치른 선수들, 이구동성 "재미있어요"

    ... 열렸다. 팀 구성은 국적을 가리지 않았고, 모리야(25)-아리야(24) 주타누간(이상 태국), 제시카(26)-넬리(21) 코다(이상 미국) 등 자매 선수들도 한 팀을 이뤄 출전했다. LPGA는 향후 남자 투어 대회인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와도 힘을 모아 2인1조 팀 대회를 추진하려 하고 있다. 혼자 경기하는 기존 방식과 달리 팀 경기는 당초 취지대로 여자 골퍼들에게 재미있는 경험을 선사했다. ... #LPGA #여자 골프 #한국 여자 골프 #팀 매치 #고진영 #김효주 #지은희 #전인지 #최나연
  • 트럼프 "아베가 부탁한다면" 중재 시사···볼턴은 한·일 방문

    트럼프 "아베가 부탁한다면" 중재 시사···볼턴은 한·일 방문

    ... full-time job)"이라고도 했다. 그러면서 "나는 두 지도자를 좋아한다. 문 대통령은 좋아하고 내가 아베 총리를 어떻게 생각하는지 여러분도 알 것"이라며 "그 또한 아주 특별한 남자"라고 했다. "그들이 내가 필요하다면 함께 할 것"이라면서도 "그들이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에둘러 얘기를 했지만 양자 해결을 촉구하며 마무리를 한 셈이다. ... #트럼프 #볼턴 #트럼프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볼턴 국가안보보좌관
  • '호텔 델루나' 여진구, 엔딩 장인..눈빛이 다했다

    '호텔 델루나' 여진구, 엔딩 장인..눈빛이 다했다

    ... 지금은 상상도 할 수 없는 장만월의 행복한 미소가 구찬성의 뇌리에서 떠나지 않았기 때문. 여기에 구찬성은 장만월이 절대로 돌아갈 수 없는 시간 속, '만월'이라는 이름을 쓰는 법을 알려준 남자(이도현)를 오랜 시간 동안 기다리고 있음을 알게 됐다. “당신을 보게 되면서 아주 많이 당신을 생각한다. 당신이 내 밤과 꿈을 다 잡아먹고 있다”는 구찬성의 담담한 고백은 '심쿵 엔딩'을 ...
  • [리뷰IS] '호텔 델루나' 이지은·여진구, 로맨스 시동 "몹시 많이 생각해"

    [리뷰IS] '호텔 델루나' 이지은·여진구, 로맨스 시동 "몹시 많이 생각해"

    ... 다 잡아먹고 있다"고 고백 아닌 고백을 했다. 이지은은 여진구에게 0순위였다고 하고, 여진구는 이지은을 많이 생각한다고 말하며 고백인 듯 아닌 듯한 고백을 했다. 또 여진구의 꿈에 이지은이 나오고, 이지은이 한 남자를 기다리고 있다는 게 드러나며 두 사람이 과거부터 인연을 이어온 것인지 궁금증을 더했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