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논문

뉴스 검색 결과

중앙일보

전체

  • 고등학생 조국 딸, 제1 저자 논문엔 '의대 연구소 소속'

    고등학생 조국 딸, 제1 저자 논문엔 '의대 연구소 소속'

    [앵커]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딸이 제1 저자로 참여한 논문을 둘러싸고 연구 윤리를 위반했다는 논란이 커지고 있습니다. 해당 논문에 당시 고등학생 신분이 아닌 대학 연구소 소속으로 표기돼 있어서입니다. 논문을 총괄한 교수는 JTBC 취재진에게 "고등학생이라고 밝히면 논문을 싣는 데 어려움이 있을 것 같았다"고 말했습니다. 강희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
  • 논문 교수 "조국 딸 고교생 신분 숨겨" 의도적 누락 인정

    논문 교수 "조국 딸 고교생 신분 숨겨" 의도적 누락 인정

    [앵커]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딸이 제1저자로 참여한 논문을 둘러싸고 연구윤리위반 논란이 커지고 있습니다. 해당 논문에 당시 고등학생 신분이 아닌 대학 연구소 소속으로 표기돼 있어서인데 논문을 총괄한 교수는 JTBC 취재진에게 "고등학생이라고 밝히면 논문을 싣는 데 어려움이 있을 것 같았다"고 말했습니다. 그런데 오늘(21일) 전해드릴 소식은 후보자의 딸이 ...
  • 대한병리학회 “조국 딸 논문, 학술적 문제없다”

    대한병리학회 “조국 딸 논문, 학술적 문제없다”

    ... 종로구 적선 현대빌딩으로 출근하며 불거진 의혹과 관련해 입장을 밝히고 있다. [연합뉴스] 조국(54)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딸 조모(28)씨가 고등학생 당시 제1저자로 이름을 올린 의학논문을 심사한 학회가 논문 내용에 학술적으로 문제가 없다는 입장을 내놨다. 21일 장세진 대한병리학회 이사장은 “논문을 검토했는데 학술적·과학적으로는 문제가 없다”며 “10년 전 학술 검토가 끝난 ... #대한병리학회 #논문 #논문 학술적 #장세진 대한병리학회 #논문 심사
  • 딸 논문 논란 조국, 과거엔 "잠 줄이고 논문 쓰는 대학원생들"

    논문 논란 조국, 과거엔 "잠 줄이고 논문 쓰는 대학원생들"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연합뉴스]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딸 조모씨가 외국어고 재학 중 의과대학 연구소 논문의 제1저자로 등재된 사실이 20일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조 후보자의 과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글이 주목받고 있다. 조 후보자는 2012년 4월 트위터를 통해 정치인들의 논문 표절 사태를 비판하면서 논문을 쓰는 사람이 ... #논문 #대학원생 #논문 논란 #논문 등재 #조국 과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