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두산

뉴스 검색 결과

중앙일보

전체

  • 미라클 두산, 2위 넘어 1위까지?

    미라클 두산, 2위 넘어 1위까지?

    도망가는 SK와 추격하는 두산. 마지막까지 정규시즌 1위를 다투게 됐다. [뉴스1] 프로야구 1위 싸움이 계속된다. 두산 베어스가 막판 추격을 벌이며 선두 SK 와이번스를 압박하고 있다. 두산은 22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LG 트윈스와 경기에서 연장 접전 끝에 3-6으로 졌다. 두산은 이날 경기 패배로 5연승 도전에 실패했다. 83승 55패가 된 두산과 ...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LG 트윈스 #SK 와이번스 #키움 히어로즈
  • '연장 10회 결승홈런' 페게로 "어메이징, 특별한 느낌"

    '연장 10회 결승홈런' 페게로 "어메이징, 특별한 느낌"

    잠실=정시종 기자 22일 잠실 LG-두산전. 3-3으로 팽팽하게 맞선 연장 10회 초 LG 공격 2사 1 ·3루 페게로 타석에서 두산 포수 장승현은 약간 일어서 투수 윤명준에게 높은 공을 유도했다. 놀랍게도 페게로는 이 공을 받아쳐 타구를 좌측 담장너머로 날려보냈다. 결승 홈런이다. LG는 22일 잠실에서 두산의 홈 경기로 열린 경기에서 연장 10회 초 ...
  • 류중일 감독 "오늘 주인공은 페게로"

    류중일 감독 "오늘 주인공은 페게로"

    LG가 거센 선두 추격 중인 두산을 상대로 연장 접전 끝에 최근 맞대결 3연승을 거뒀다. LG는 22일 잠실에서 두산의 홈 경기로 열린 경기에서 연장 10회 초 2사 후에 터진 페게로(시즌 9호)의 결승 3점 홈런 속에 6-3으로 이겼다. 이미 3년 만에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지은 4위 LG는 시즌 77승(59패1무)째를 거둬 5위 NC와 게임 차를 6경기까지 ...
  • [포토]천온유-이주아,응원하다 복근이

    [포토]천온유-이주아,응원하다 복근이

    프로야구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두산-LG 경기가 22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두산 치어리더 천온유 이주아가 경기중간 응원을 유도 하고있다. 잠실=정시종 기자 jung.sichong@jtbc.co.kr /2019.0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