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신흥사

뉴스 검색 결과

중앙일보

전체

  • 혼란기에 신흥사 불교 경판 가져간 미군, 65년 만에 자진 반환

    혼란기에 신흥사 불교 경판 가져간 미군, 65년 만에 자진 반환

    65년 만에 돌아온 신흥사 경판 [신흥사=연합뉴스] 6·25 전쟁 직후 폐허가 된 강원도 속초 설악산 신흥사에서 불교 경판을 가져갔던 미군이 65년 만에 유물을 반환했다. 대한불교조계종 제3교구 본사인 설악산 신흥사는 지난 18일 미국 시애틀에서 미군 출신 리처드 록웰(92) 씨로부터 '제반문'(諸般文) 목판 중 마지막 부분 1점을 돌려받았다고 26일 밝... #혼란기 #불교 #신흥사 불교경판 #불교 경판 #제반문 경판
  • 신흥사 대웅전 석조아미타여래삼존좌상

    신흥사 대웅전 석조아미타여래삼존좌상

    【울산=뉴시스】조현철 기자 = 울산시는 간월사지 남·북 삼층석탑(유형문화재 제38호)과 신흥사 석조아미타여래삼존좌상 및 복장물 일괄(유형문화재 제39호) 등 2건을 유형문화재로 10일 지정고시했다. 사진은 신흥사 대웅전 석조아미타여래삼존좌상. 2019.01.10. (사진=울산시 제공) photo@newsis.com
  • 도난 문화재 되찾았다, 신흥사 승탑부재·창원 석조여래좌상

    도난 문화재 되찾았다, 신흥사 승탑부재·창원 석조여래좌상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도난 당한 울산 신흥사 승탑 부재와 창원 상천리 석조 여래좌상이 돌아왔다. 문화재청 사범단속반은 2000년 10월 도난당한 울산 신흥사 승탑부재와 2013년 1월 도난당한 창원 상천리 석조여래좌상 등 석조 불교문화재 2점을 27일 오전 되찾았다. 본래 울산시 신흥사와 창원시 상천리 폐사지에 있다가 도난된 것들이다. 개인자택 ...
  • 울산시 유형문화재 신흥사 복장물

    울산시 유형문화재 신흥사 복장물

    【울산=뉴시스】조현철 기자 = 울산시는 신흥사 석조아미타여래삼존좌상 및 복장물 일괄을 시 유형문화재로 지정 예고하고 장추남(88)씨를 시 무형문화재 제1호 장도장 보유자로 인정 예고했다고 1일 밝혔다. 사진은 신흥사 복장물 일괄. 2018.11.01. (사진=울산시 제공) photo@news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