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안병훈 선수

뉴스 검색 결과

중앙일보

전체

  • '대기 선수' 래슐리, 로켓 모기지 클래식서 '인생 역전' 우승

    '대기 선수' 래슐리, 로켓 모기지 클래식서 '인생 역전' 우승

    ... 세계 랭킹 353위인 래슐리는 당초 156명의 출전자 명단에 포함되지 못한 '대기 1순위' 선수였다. 그러나 개막을 이틀 앞두고 데이비드 버가니오(미국)가 기권하면서 출전 기회를 잡았고, ... 마음의 평안을 가져다준다”면서 “코스에서 골프에 집중하면 아픔을 잊을 수 있다”고 말했다. 안병훈은 버디 4개와 보기 2개를 묶어 합계 15언더파 273타로 한국 선수 중 가장 높은 공동 13위를 ...
  • '농구선수 출신' 우들랜드, US오픈서 메이저 첫 승

    '농구선수 출신' 우들랜드, US오픈서 메이저 첫 승

    ...)를 기록한 특유의 장타는 물론이고 그린 적중율률 1위(83%)에 올랐고, 스트로크 게인드 어프로치(어프로치로 얻은 타수) 11위(1.78타)를 기록한 완벽한 우승 시나리오였다. 안병훈(28·CJ)은 버디 4개와 보기 4개로 타수를 줄이지 못하면서 3언더파 공동 16위로 대회를 마쳤다. 안병훈의 메이저 최고 성적이다. 메이저 16승에 도전한 우즈는 최종일에 버디 6개와 ...
  • 땅콩 그린서 웨지로 파세이브 우드랜드, 켑카 US오픈 3연패저지

    땅콩 그린서 웨지로 파세이브 우드랜드, 켑카 US오픈 3연패저지

    ... '브룩스 켑카 잘해라' 하는 소리를 한두 번 들은 것이 아니어서 이젠 익숙하다”고 말했다. 두 선수는 키가 비슷하고 떡 벌어진 어깨에 다부진 체격이 비슷하다. 다른 운동을 하면서 힘을 키웠다. ... 3타를 잃어 7언더파 공동 3위에 그쳤다. 로리 매킬로이는 2타를 잃어 5언더파 9위다. 안병훈은 3언더파 공동 16위로 대회를 마쳤다. 페블비치=성호준 기자 sung.hojun@j... #US오픈 #브룩스 켑카 #개리 우드랜드 #저스틴 로즈 #타이거 우즈
  • 켑카에 두 번 진 우드랜드, US오픈 3연패 노리는 켑카에 4타 차 선두

    켑카에 두 번 진 우드랜드, US오픈 3연패 노리는 켑카에 4타 차 선두

    ... 저스틴 로즈가 10언더파 2위다. PGA 투어 10년 차인 우드랜드는 그 동안 힘이 좋은 선수로 통했는데 최근 들어서 쇼트게임 연습을 많이 했다고 한다. 쇼트게임 능력을 향상시켜 랭킹 1위에 ... 리비와 루이 우스트이젠도 7언더파다. 로리 매킬로이는 1타를 줄이는데 그쳐 6언더파 6위다. 안병훈은 3타를 줄여 3언더파 공동 14위다. 타이거 우즈는 이븐파 공동 27위다. 페블비치=성호준 ... #US오픈 #개리 우드랜드 #브룩스 켑카 #저스틴 로즈 #안병훈 #타이거 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