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이금민

뉴스 검색 결과

중앙일보

전체

  • KT 이대은, 고전 끝에 KBO리그 데뷔 첫 세이브

    KT 이대은, 고전 끝에 KBO리그 데뷔 첫 세이브

    ... 아웃카운트를 잡을 수 있었다. 후속 김형준을 잡아내며 이닝을 마쳤다. 이대은은 팔꿈치 인대 부상으로 인해 한동안 휴식기를 가졌다. 복귀 뒤에는 선발진에 합류하지 못했다. 당시 김민-배제성-금민철로 이어지는 국내 선발진이 좋은 페이스를 이어가고 있었기 때문이다. 금민철이 피로 누적이 심화되며 빈자리가 생겼을 때도 이강철 감독은 스프링캠프에서 눈여겨 본 김민수에게 기회를 줬다. 대신 ...
  • 여민지 골에도…여자월드컵 3전 전패 탈락

    여민지 골에도…여자월드컵 3전 전패 탈락

    ... 골든볼(최우수선수)과 골든슈(득점왕)를 받았던 기대주였다. 이후 두 차례 아킬레스건 수술을 받았지만, 첫 성인 월드컵 무대에서 한국의 유일한 골을 터뜨렸다. 이번 대회엔 여민지, 이금민을 비롯해 장슬기(25), 이소담(25·이상 현대제철) 등 20대 중반이 된 U-17 여자 월드컵 우승 멤버들이 주축으로 나섰다. 또 김정미, 강가애(29·스포츠토토) 등 부상을 당한 선배 골키퍼들을 ... #여자월드컵 #탈락 #여자 월드컵 #한국 여자 #여자축구 선수들
  • 페널티킥 2개에 무릎... 윤덕여호, 여자월드컵 조별리그 전패 탈락

    페널티킥 2개에 무릎... 윤덕여호, 여자월드컵 조별리그 전패 탈락

    ...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윤 감독은 여민지를 원톱 공격수로 내세우고, 문미라(수원도시공사)를 처음 선발로 기용하는 등 변화를 꾀했다. 지소연(첼시)과 강채림(현대제철), 이금민(경주 한수원)이 2선에 배치됐고, 조소현(웨스트햄)이 수비형 미드필더로 중원을 책임졌다. 포백 수비론 중앙 수비 김도연(현대제철)을 제외하곤 나머지 셋을 바꿨다. 김도연의 파트너로 신담영(현대제철)이 ...
  • 한국 여자 축구 마지막 자존심 지킨 여민지의 '첫 골'

    한국 여자 축구 마지막 자존심 지킨 여민지의 '첫 골'

    ... 패했던 한국은 이번 대회 조별리그 3전 전패, A조 최하위로 예선 탈락했다. 2015년 대회에 이어 2회 연속 16강 진출을 노렸던 한국은 조별리그 전패 쓴맛을 봤다. 한국은 지소연, 이금민 등 여러 공격 자원들이 골문을 노렸지만 조별리그 1차전, 2차전에서 한 골도 넣지 못했다. 노르웨이전에서도 힘겨웠다. 전반 4분 그라함 한센에게 페널티킥 선제골을 내준 뒤로 쉴새없이 공격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