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재판 합의

뉴스 검색 결과

중앙일보

전체

  • "양승태, '강제징용 재판' 전원합의체에 직접 올려"

    "양승태, '강제징용 재판' 전원합의체에 직접 올려"

    [앵커] 재판을 받고 있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다투고 있는 혐의 중에는 강제징용 피해자 재판과 관련된 내용도 있습니다. 대법관 전원이 참여하는 재판에 올려지도록 해 결과를 바꾸려고 했다는 것이죠. 오늘(20일) '양 전 대법원장이 전원합의체에 직접 올렸다'는 당시 대법원에 근무했던 변호사의 증언이 나왔습니다. 채윤경 기자입니다. [기자] 2...
  • "재판 합의 과정 법정서 증언 못해"…사법행정권 남용 재판 딜레마

    "재판 합의 과정 법정서 증언 못해"…사법행정권 남용 재판 딜레마

    최근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 재판에 증인으로 채택된 한 판사가 '재판부 합의 내용은 증언할 수 없다'고 밝힌 가운데, 현직 부장판사가 이에 동의하는 의견을 제시했다. 재판부의 합의 과정 비공개는 사법부 독립 차원의 문제로, 이를 법정에서 증언하는 건 위법이라는 취지다. 판사봉 [중앙포토] ━ "재판 합의 공개되면 법관 공격받을 것" 7일 법조계에 따르... #재판 #사법행정권 #재판부 합의 #재판 합의 #대법원 재판연구관
  • 법원,"내 재판이더라도…합의 과정 비공개는 적법"

    법원,"내 재판이더라도…합의 과정 비공개는 적법"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위치한 서울행정법원. [뉴스1] 재판 당사자라면 내가 받은 판결문이 어떤 논의를 통해 만들어졌는지 그 과정이 궁금하지 않을까. 하지만 법원은 "재판 합의 과정 공개는 사법권 독립을 저해할 수 있다"며 이를 공개하지 않아도 된다고 판단했다. 서울행정법원 11부(재판장 박형순)는 송모씨가 법원행정처장을 상대로 정보공개거부처분을 취소해달... #법원내 #비공개 #재판부 합의 #합의 과정 #재판 합의
  • "합의문 공개하라" 길원옥 할머니, 재판부에 절실한 호소

    "합의문 공개하라" 길원옥 할머니, 재판부에 절실한 호소

    [앵커] 박근혜 정부 당시에 '최종적이며 불가역적으로 해결됐다'던 한·일 위안부 피해 합의문을 공개할지를 놓고 법정 공방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위안부 피해자인 길원옥 할머니는 합의문을 공개해달라고 재판부에 자필 편지로 호소했습니다. 공다솜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2015년 12월 28일, 한국과 일본 정부는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