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두산

뉴스 검색 결과

1-47 / 469건

  • '승장' 김태형 감독 "타선, 활발한 플레이와 추가 득점 좋았다"

    '승장' 김태형 감독 "타선, 활발한 플레이와 추가 득점 좋았다"

    두산이 KIA를 꺾고 SK를 1게임 차로 추격했다. 두산은 21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KIA와의 경기에서 5-3으로 승리했다. 타선은 상대 선발투수 박진태에게 1, 2회에만 3점을 뽑아냈다. 2회 투구에서 야수 실책가 빌미가 돼 1점을 내준 이용찬은 이후 7회까지 무실점 투구를 이어갔다. 5회도 추가 2득점 하며 5-1로 앞서간 두산은 8회와 9회 각각 1점씩 ...
  • KIA 박진태, 4이닝 3실점...성장세 증명은 실패

    KIA 박진태, 4이닝 3실점...성장세 증명은 실패

    KIA 우완 사이드암 투수 박진태(25)는 선발 기대주다. 2019시즌 첫 등판에서 상승세에 있는 두산을 상대로 무너지지 않았다. 그러나 피안타는 많았다. 박진태는 21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과의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4이닝 동안 7피안타 3볼넷 3실점을 기록했다. 많은 실점은 아니었지만 연속 4안타를 허용하는 등 불안한 모습을 보여줬다. 그러나 제구 난조로 ...
  • [IS 현장]'이용찬 호투+타선 집중력' 두산, KIA 꺾고 SK 1G 차 추격

    [IS 현장]'이용찬 호투+타선 집중력' 두산, KIA 꺾고 SK 1G 차 추격

    1위 SK는 대전 경기가 우천으로 취소됐다. 두산은 이겼다. 이제 1위와 2위의 게임 차는 1에 불과하다. 두산은 21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KIA와의 경기에서 5-3으로 승리했다. 선발투수 이용찬이 7이닝 동안 6피안타 1볼넷 2실점을 기록하며 호투했다. 시즌 일곱 번째 승리를 거뒀다. 타선은 경기 초반부터 꾸준히 득점을 지원했다. KIA 야수진의 실책성 플레이까지 ...
  • 박흥식 대행 "박진태, 2017시즌보다 나아졌다는 평가"

    박흥식 대행 "박진태, 2017시즌보다 나아졌다는 평가"

    박흥식 KIA 감독 대행이 1군 복귀전을 치르는 박진태를 향한 기대감을 전했다. 2연패를 당한 KIA가 21일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두산전에서 우완 사이드암투수 박진태(25)를 선발로 내세웠다. 2017시즌에 38경기에 나서 1패 ·3세이브 ·2홀드 ·평균자책점 6.55를 기록한 투수다. 선발로도 두 차례 나섰다. 시즌을 마친 뒤 상무에서 군 복무를 한 ...
  • 두산 박건우, 13일 만에 콜업...대타 대기

    두산 박건우, 13일 만에 콜업...대타 대기

    두산 주전 우익수 박건우(29)가 1군 엔트리에 복귀했다. 두산은 21일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KIA전을 앞두고 박건우를 콜업했다. 그는 지난 8일 허리 통증으로 인해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그동안 재활군에서 컨디션 회복을 노렸고, 실전 감각도 조율했다. 박건우 대신 외야수 백동훈이 2군으로 갔다. 박건우는 올 시즌 출장한 119경기에서 타율 0.313 ...
  • 장정석 감독 "남은 시즌, 개인 기록도 다 채우길"

    장정석 감독 "남은 시즌, 개인 기록도 다 채우길"

    ... 크게 내지 않고 있는 점을 높이 사며, 팀과 선수가 모두 잘 되길 바랐다. 키움은 20일까지 84승1무56패를 기록하며 3위에 올라 있다. 1위와는 1.5게임 차. 남은 세 경기를 모두 이긴 뒤 두산과 SK의 전적을 기다려야 한다. 우승 가능성도 없진 않다. 개인 기록도 풍성하다. 이미 최원태가 11승을 거뒀고, 셋업맨 김상수는 20일 SK전에서 홀드를 추가하며 역대 한 시즌 최다 기록을 ...
  • 시련의 계절이 돌아왔다...올해 계약 만료 감독만 5명

    시련의 계절이 돌아왔다...올해 계약 만료 감독만 5명

    ... 팀들이 감독을 교체할 것으로 보인다. 김한수 삼성 라이온즈 감독은 계약기간 3년 동안 한 번도 포스트시즌에 진출하지 못했다. [뉴스1] 올해로 계약이 끝나는 감독은 3명이다. 김태형(52) 두산 감독, 장정석(46) 키움 감독, 김한수(48) 삼성 감독이 그들이다. KIA와 롯데는 이미 시즌 중 각각 김기태(50) 감독과 양상문(58) 감독이 사퇴했다. 현재는 박흥식(57) KIA ... #감독 #로이스터 #공필성 #프로야구 #교체 #장정석 #김태형 #박흥식 #김한수 #롯데 #자이언츠
  • 두산·키움 승리+SK는 5연패...우승 경쟁 절정

    두산·키움 승리+SK는 5연패...우승 경쟁 절정

    두산과 키움이 SK를 턱밑까지 추격했다. 정규시즌 우승 경쟁이 달아오르고 있다. 두산은 2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KIA와의 경기에서 6-2로 승리했다. 선발투수 유희관이 7⅔이닝을 1실점으로 막아냈다. 타선은 경기 초반이던 3회를 빅이닝으로 만들었다. 시즌 82승54패를 기록했다. 1위 SK는 같은 날 인천 경기에서 키움에 1-5로 패했다. 1·2·3위 게임 ...
  • SK, 김강민-한동민으로 테이블세터 구성...로맥은 4번

    SK, 김강민-한동민으로 테이블세터 구성...로맥은 4번

    ... SK는 정규시즌 우승을 눈앞에 두고 주춤하고 있다. 지난 15일 KT전에서 6-8로 패한 뒤, 18일 NC전에서도 0-6으로 완패를 당했다. 단번에 매직넘버 4를 줄일 수 있던 19일 두산과의 더블헤더에서도 연패를 했다. 여전히 우승 가능성이 가장 높은 팀이지만, 좋지 않은 흐름으로 포스트시즌을 맞이할 수 있다는 우려도 있다. 염경엽 감독은 말을 아끼고 있다. "잘 하지 못했다"며 ...
  • 두산, 1위 SK와 더블헤더 '싹쓸이'…2위 탈환

    두산, 1위 SK와 더블헤더 '싹쓸이'…2위 탈환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가 1위 SK 와이번스와의 더블헤더를 싹쓸이하며 우승을 향한 희망의 불씨를 살렸습니다. 두산은 19일 더블헤더 1차전에서 6대 4로 승리한 데 이어 2차전에서는 7대 3으로 이겼습니다. 두산은 이렇게 2승을 추가해 키움 히어로즈를 승률로 누르고 2위 자리를 탈환, SK와의 격차를 두 경기 반 차로 줄였습니다. JTBC 핫클릭 KIA 양현종,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