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인터넷은행 참여

뉴스 검색 결과

1-3 / 26건

  • 신한, 인터넷은행 참여 않기로…토스뱅크 삐끗

    신한, 인터넷은행 참여 않기로…토스뱅크 삐끗

    '토스(법인명 비바리퍼블리카)'의 이미지. 신한금융그룹이 인터넷전문은행 추진 계획을 거둬들였다. 핵심 파트너인 '토스(법인명 비바리퍼블리카)'와 입장 차이 때문이다. 신한금융은 가칭 '토스뱅크' 컨소시엄에서 빠지기로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토스 측과 인터넷은행 설립방향과 사업모델 등에 이견이 있었다”고 말했다. 신한금융은 단순한... #인터넷은행 #토스뱅크 #인터넷은행 참여 #신한 인터넷은행 #인터넷은행 설립방향
  • 신한금융, 인터넷은행 참여 의사 철회…'토스뱅크' 위기

    신한금융, 인터넷은행 참여 의사 철회…'토스뱅크' 위기

    신한금융그룹이 인터넷전문은행 추진 계획을 거둬들였다. 핵심 파트너인 '토스(법인명 비바리퍼블리카)'와 입장 차이 때문이다. 토스 이미지 신한금융은 가칭 '토스뱅크' 컨소시엄에서 빠지기로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토스 측과 인터넷은행 설립방향과 사업모델 등에 이견이 있었다"고 말했다. 신한금융은 단순한 재무적 투자자(FI)가 아닌 ... #인터넷은행 #신한금융 #신한금융 인터넷은행 #인터넷은행 참여 #인터넷은행 설립방향
  • 신한금융그룹-토스, 제3 인터넷전문은행 참여 추진

    신한금융그룹-토스, 제3 인터넷전문은행 참여 추진

    신한금융그룹이 11일 제3 인터넷전문은행 추진을 위해, '토스'를 서비스 하는 비바리퍼블리카와 협력해 예비인가 신청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이날 양사는 인터넷전문은행 사업모델 구축 및 컨소시엄 구성에 적극적으로 협력해 혁신적인 모델의 새로운 인터넷전문은행 설립을 추진하기로 의견을 같이 했다. 이는 국내 최고의 금융그룹인 신한금융과 국내 대표 핀테크 기업인...
  • "본업과 시너지 창출"…증권업계, 인터넷전문은행 참여 관심↑

    "본업과 시너지 창출"…증권업계, 인터넷전문은행 참여 관심↑

    【서울=뉴시스】김동현 기자 = 증권사들이 본업과의 시너지 및 새로운 수익 모델 확보를 위해 인터넷 전문은행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어 주목된다. 국내 증시 부진의 여파로 올해 수탁수수료수익 감소가 현실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인터넷 전문은행 진출로 국내 증권사들이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찾을 수 있을 지 관심이 모아진다. 2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해 ...
  • 네이버 "국내 인터넷전문은행 참여 안한다"

    네이버 "국내 인터넷전문은행 참여 안한다"

    【서울=뉴시스】이국현 기자 = 네이버가 인터넷전문은행 사업에 불참하기로 결정했다. 네이버 관계자는 21일 "오는 23일 인터넷전문은행 인가심사 설명회에는 참석하지 않기로 했다"며 "인터넷전문은행 사업은 검토했지만 참여하지 않기로 했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그는 이어 "국내 인터넷 뱅킹 환경이 너무 잘 형성돼 있고, 1차로 출범한 케이뱅크와 카카오뱅크 또...
  • 경실련·참여연대 "인터넷전문은행법, 文대통령 거부권 행사해야"

    경실련·참여연대 "인터넷전문은행법, 文대통령 거부권 행사해야"

    【서울=뉴시스】안채원 기자 = 은산분리 규제를 완화하는 '인터넷전문은행 설립 및 운영에 관한 특례법(인터넷전문은행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것을 두고 시민단체들이 "문재인 대통령은 거부권을 행사하라"고 촉구했다.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과 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 등 8개 시민단체는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인터넷전문은행법...
  • 국회, 대기업에 인터넷은행 참여길 여나(?)

    국회, 대기업에 인터넷은행 참여길 여나(?)

    -여야, 인터넷 은행법 논의…지분한도·예외 이견등 조율 -정무위 법안소위·전체회의…금융3법 처리 여부 판가름 KT가의 K뱅크, 카카오가 카카오뱅크를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소유, 운영할 전망이다. 게다가 대기업의 인터넷은행 참여 길도 탄력을 받고 있다. 기존에는 산업자본의 은행 지분 보유제한인 은산분리 정책으로 삼성 등 대기업의 은행 소유가 제한됐다. 은행...
  • 참여연대, "인터넷전문은행 '은산분리 완화' 반대"

    참여연대, "인터넷전문은행 '은산분리 완화' 반대"

    은산분리는 은행 건전성과 산업자본 지배 제한 위한 원칙, 은행법 개정에 반대 카카오·KT 최대주주 변경 약정…컨소시엄을 동일인으로 간주해야 【서울=뉴시스】심동준 기자 = 최근 인터넷전문은행 도입 과정에서 논의되고 있는 '은산(銀産)분리' 규제 완화에 대해 시민단체인 참여연대가 제동을 걸고 나섰다. 참여연대는 1일 카카오뱅크와 K뱅크 컨소시엄이 향후 주주 변...
  • [특징주]모바일리더, 인터넷은행 참여에 '上'

    [머니투데이 김도윤 기자] 모바일리더가 상한가에 진입했다. 인터넷전문은행 예비인가를 신청한 KT 컨소시엄(가칭)에 참여했다는 소식 등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2일 증시에서 모바일리더는 오전 9시9분 현재 전일대비 가격제한폭인 3050원(29.61%) 오른 1만3350원에 거래중이다. 전날 KT 컨소시엄은 인터넷전문은행 참여 주주사를 확정하고 금융위...
  • NH투자증권·현대증권…인터넷 전문은행 컨소시엄 참여

    【서울=뉴시스】심동준 기자 = NH투자증권과 현대증권이 인터넷 전문은행 설립에 참여하기 위해 나섰다. 1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인터넷 전문은행 예비인가 신청인 주요 주주 명단에 현대증권과 NH증권이 이름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금융위가 밝힌 인터넷 전문은행 예비인가 신청인은 카카오 뱅크, K-뱅크, I-뱅크다. 이 가운데 NH투자증권은 I-뱅...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