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대한의사협회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83 / 830건

  • 잔탁·큐란정…144만 명 먹는 위장약에 발암물질

    잔탁·큐란정…144만 명 먹는 위장약에 발암물질 유료

    ...소화불량 등 위장병이다. 처방 기간은 연간 6주 이하의 단기 비율이 높은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장기 복용의 인체 영향이 아직 확인되지 않아 정부가 조사에 나서기로 했다. 박종혁 대한의사협회 대변인은 “잠재적 위험성이 확인된 만큼 선제적 조치를 하는 것이 맞다”면서 “NDMA 성분은 담배를 피워도 나오는 등 일상에서 어느 정도 노출이 된다. 2주, 4주 정도 약을 먹었다고 당장 ...
  • "돈 걱정 말고 MRI 찍으라"더니… 문케어 청구서 날라온다

    "돈 걱정 말고 MRI 찍으라"더니… 문케어 청구서 날라온다 유료

    ... 의료 혜택은 늘지만 결코 공짜가 아니다. 국민 부담으로 속속 돌아오고 있다. [연합뉴스] 대한의사협회는 문케어를 포퓰리즘 정책이라고 비판한다. 사진은 의사협회의 홍보 전단. 13만명이 넘는 의사들이 ... 집단휴진(총파업)을 하겠다며 문재인 정부에 사실상 '최후통첩'을 보낸 상태다. 8월에 열린 대한의사협회(의협) 대표자대회에서 ^'문케어'의 전면적 정책 변경 ^진료 수가(酬價·보수) 정상화 ^의료 ...
  • “물파스로 중풍 예방?” 쇼닥터 금지법에도 논란 끊이지 않는 이유

    “물파스로 중풍 예방?” 쇼닥터 금지법에도 논란 끊이지 않는 이유 유료

    ... 약재가 몸에 닿으면 팔이 내려간다는 CRA 테스트를 과장 사례로 들었다. 김계진 대한한의사협회 홍보이사는 “이론을 과도하게 넓게 해석한 것이다. 한의학에서 정말 미미한 근거를 찾을 수 있을지는 ... 2015년부터 협회 차원에서 자정 노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쇼닥터들은 갈수록 늘어만 간다. 김대하 대한의사협회 홍보이사는 “협회 차원에서 자정 노력을 하고 있지만 징계가 회원 자격 정지 정도라 실효성이 ...
  • [단독]한국연구재단 "영어번역은 논문 저자 인정 안 된다"

    [단독]한국연구재단 "영어번역은 논문 저자 인정 안 된다" 유료

    ... 그러나 의학계에선 “전문지식이 없는 고등학생이 2주 간 참여한 실험의 논문 1저자에 등재된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란 지적이 나왔다. 해당 논문의 책임저자인 단국대 장영표 교수는 대한의사협회와 단국대 윤리위원회에 각각 회부됐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 고형곤)은 지난 달 27일 장 교수의 연구실 등에서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최연혜 의원은 “한국연구재단은 이미 지난 해 ...
  • "조국 딸 논문 '연구 윤리 지침' 위반···교수가 자백한 셈"

    "조국 딸 논문 '연구 윤리 지침' 위반···교수가 자백한 셈" 유료

    ... 실제로 논문을 써야 한다. 번역과 영작은 포함되지 않는다. 셋째, 논문 내용을 그대로 게재해도 좋다고 승인해줘야 한다. 넷째, 논문에 포함된 내용의 진위에 대해 책임을 져야 한다. 이는 대한의사협회의 '의학 논문 출판 가이드라인'에 그대로 나와 있다.” -장영표 교수는 조 후보자 딸이 영어번역에 기여해 저자로 올렸다고 했는데. “매우 순진한 분이다. 국내가 아닌 외국대학에 진학한다고 해서 ...
  • [사진] 의사협회, 단국대 교수 징계심의

    [사진] 의사협회, 단국대 교수 징계심의 유료

    의사협회, 단국대 교수 징계심의 대한의사협회 중앙윤리위원회는 24일 서울 용산구 대한의사협회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의 논문 제1저자 등재 과정을 지도한 단국대 의과대학 장영표 교수의 징계 여부 안건을 심의했다. 이날 위원들이 회의를 마친 뒤 자리를 뜨고 있다. 우상조 기자
  • “호의로 조국 딸 1저자 올려…어떠한 처벌도 달게 받겠다” 유료

    ... 22일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조씨가 실험과 윤문 등을 담당했고, 자신이 자료정리와 논문 초안 등을 작성했다”며 “호의로 1저자로 얹어준 것은 부인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단국대와 대한의사협회, 대한의학회 등의 윤리위·징계 논의에 대해선 “처분을 내리면 따르겠다”고 말했다(※중앙일보는 그동안 A교수라고 표기했으나 장 교수가 방송에 출연하면서 이름을 공개했기에 실명으로 표기합니다). ...
  • [사설] 조국 후보자의 품격으로 검찰 개혁 영이 서겠는가 유료

    ... 특히 고교 재학 중 단 2주간 인턴에 의학 논문 제1 저자로 등재된 딸의 부정입학 의혹은 입시비리로까지 비화할 수 있는 중대 사안이다. 이미 단국대와 대한병리학회가 진상 조사에 착수했고, 대한의사협회는 관련 교수의 윤리위 회부까지 결정했다. 어제는 조 후보자 가족 소유인 웅동학원에서 아무 직위 없는 조 후보자 동생이 교사 2명에게 1억원씩 받고 채용하는 등 수억원의 뒷돈이 오갔다는 의혹까지 ...
  • 조국 딸 논문 고교생 신분 뺐다…의협 “위조”

    조국 딸 논문 고교생 신분 뺐다…의협 “위조” 유료

    ... 관련, 의학계가 해당 논문 책임교수인 A교수를 윤리 위반으로 제소하는 등 대응에 나섰다.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는 조 후보자 딸의 단국대 논문 소속기관 표기가 '위조'라고 보고 A교수를 의사윤리 ... 심의에 착수한다. 의협은 A교수 행위가 중앙윤리위 규정 19조 '의사 품위 훼손 행위' '의사협회와 의사 전체 명예를 훼손하는 행위'에 해당한다고 판단했다. 의결에 참여한 24명 중 17명이 ...
  • 조국 딸 논문 고교생 신분 뺐다…의협 “위조”

    조국 딸 논문 고교생 신분 뺐다…의협 “위조” 유료

    ... 관련, 의학계가 해당 논문 책임교수인 A교수를 윤리 위반으로 제소하는 등 대응에 나섰다.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는 조 후보자 딸의 단국대 논문 소속기관 표기가 '위조'라고 보고 A교수를 의사윤리 ... 심의에 착수한다. 의협은 A교수 행위가 중앙윤리위 규정 19조 '의사 품위 훼손 행위' '의사협회와 의사 전체 명예를 훼손하는 행위'에 해당한다고 판단했다. 의결에 참여한 24명 중 17명이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