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18시즌 인삼공사

뉴스 검색 결과

중앙일보

전체

  • 현대모비스, 이제 3경기 치렀을 뿐

    현대모비스, 이제 3경기 치렀을 뿐

    ... 울산 현대모비스가 이상한 행보를 걷고 있다. '모벤져스'라 불리며 지난 시즌 통합우승을 일궈낸 위용은 사라졌다.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개막 후 3연패. ... 못하리라는 법도 없다. 현대모비스가 제모습을 찾을 때까지 조금 시간이 걸릴 뿐이다. 현대모비스는 18일 안양 KGC인삼공사, 20일 전주 KCC와 맞붙는다. 현대모비스는 올 시즌 첫 승을 기다린다. ...
  • 김종규가 경기를 바꾸었다

    김종규가 경기를 바꾸었다

    ... 드러났다. 샐러리캡(선수연봉총액상한·25억원)의 절반을 넘는 12억 7900만원에 창원 LG를 떠나 올 시즌 DB에서 뛰는 김종규. 그는 조금씩 높은 연봉만큼의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DB는 9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펼쳐진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와 1라운드에서 86-81로 승리했다. DB는 전주 KCC와 홈개막전 승리에 이어 2연승을 달리며 우승후보의 ...
  • '강백호 자유투' 오노아쿠, DB 2연승 선봉

    '강백호 자유투' 오노아쿠, DB 2연승 선봉

    ... 오노아쿠는 이날 8개의 자유투를 시도해 모두 언더핸드로 던졌다. 그는 6개를 성공시켰다. 김종규와 나란히 팀 최다인 18득점을 올린 오노아쿠는 DB가 86-81로 승리하는 데도 힘을 보탰다. DB는 2연승을 달렸다. 반면 창단 후 첫 개막 3연승에 도전했던 인삼공사는 2승 뒤 안방에서 시즌 첫 패배를 당했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자유투 #강백호 #강백호 자유투 #언더핸드 자유투 #자유투 라인
  • '1679일 만의 승리' SK 잡고 '전창진 복귀전' 승리한 KCC… 전자랜드·KGC도 개막 첫 승

    '1679일 만의 승리' SK 잡고 '전창진 복귀전' 승리한 KCC… 전자랜드·KGC도 개막 첫 승

    ... 감독에게 1679일 만의 승리를 안겼다. KCC는 5일 전주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홈 경기에서 연장 승부 끝에 SK를 99-96으로 꺾고 개막전을 승리로 ... 설욕에 성공했다.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고양 오리온과 안양 KGC인삼공사의 경기도 원정팀 KGC인삼공사의 73-71 승리로 끝났다. KGC인삼공사는 브랜든 브라운이 18득점 15리바운드 더블-더블을 ...